UPDATED. 2020-06-05 18:00 (금)
민경욱, 총선 조작 증명 할 '빼박 증거' 가지고 있다?..."월요일 2시 발표"
상태바
민경욱, 총선 조작 증명 할 '빼박 증거' 가지고 있다?..."월요일 2시 발표"
  • 김태오 기자
  • 승인 2020.05.08 11:38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민경욱 미래통합당 의원이 7일 오전 서울 서초구 대법원 앞에서 열린 4.15 총선 부정선거에 따른 선거무효소송 대법원 소장 제출 기자회견에서 발언을 하고 있다. [사진=뉴시스]
민경욱 미래통합당 의원이 7일 오전 서울 서초구 대법원 앞에서 열린 4.15 총선 부정선거에 따른 선거무효소송 대법원 소장 제출 기자회견에서 발언을 하고 있다. [사진=뉴시스]

민경욱 미래통합당 의원이 "월요일 2시 국회 토론회장에서 세상이 뒤집어질 증거를 폭로하겠다"고 예고했다. 민 의원은 4.15 총선 사전선거 조작의혹을 꾸준히 제기해왔다.

8일 민 의원은 이날 오전 페이스북에 '조작선거 빼박증거 4'라는 제목의 글을 올려 "저를 아끼는 분들이 물으셨다. 이런 것들 말고 진짜 빼박(빼도 박도 못하는) 물증은 없느냐고"라며 이같이 말했다.

이어서 민 의원은 "왜 없겠나. 조작 선거 사건이 (월요일 증거 폭로 뒤) 분수령을 맞을 것"이라고 밝혔다.

민 의원은 이날 또 다른 글을 올려 양정철 전 민주연구원장의 부정선거 연루 의혹도 제기했다. 글에서 그는 "이번 총선에서 민주당이 압승을 거두는데 가장 큰 공을 세운 사람은 볼리비아와 중국을 바쁘게 다니며 전자개표를 공부한 양정철"이라고 적었다.

한편 전날 오전 민 의원은 서울 서초구 대법원 앞에서 연 기자회견에서 "4·15총선은 QR코드 전산조작, 투표조작에 의한 부정선거로서 원천무효이며, 신속히 재선거를 실시해야 한다"는 입장을 밝힌 바 있다.


관련기사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주요기사
이슈포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