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시사 정치/정책
어린이용 핑거페인트 일부 제품서 유해물질 초과 검출
어린이용 핑거페인트 <사진 / 한국소비자원>

[뉴스비전e 이미정 기자] 어린이의 시각·촉각 발달과 창의력 향상을 위해 가정이나 유아 교육기관에서 놀이용으로 활용하고 있는 일부 핑거페인트(Finger paints)제품의 안전성에 문제가 있는 것으로 나타나 소비자들의 주의가 요구된다.

17일 한국소비자원이 핑거페인트 용도로 판매하고 있는 20개 제품을 대상으로 한 유해물질 안전성 및 표시실태 조사결과, 조사대상 20개 중 10개 제품이 방부제, 산도(pH), 미생물 등 안전기준에 부적합한 것으로 나타났다.
 
6개 제품은 미생물로 인한 부패방지 목적으로 사용한 CMIT·MIT·CMIT+MIT가 안전기준을 초과해 최대 6배, 1개 제품은 BIT가 34.8배 검출됐다.
 
또한, 6개 제품은 산도(pH) 안전기준(4~9)에 부적합(최소 9.5~최대 9.7)했고, 1개 제품은 위해미생물수(총 호기성 미생물수)가 시행 예정에 있는 안전기준(1,000cfu/g이하)의 680배(적색 110,000cfu/g, 황색 680,000cfu/g)에 달했다.
 
또한, 그림물감으로 신고하고 핑거페인트로 판매하는 제품도 많은것으로 나타났다. 
 

핑거페인트는 ‘안전확인대상 어린이제품(완구)’으로, 지정된 시험·검사기관으로부터 안전기준에 적합함을 확인한 후 안전인증기관에 신고하고 판매해야하지만 ‘완구’로 안전확인 신고를 한 제품은 조사대상 20개 중 8개 제품에 불과했다. 10개 제품은 ‘그림물감(학용품)’으로 신고한 후 핑거페인트 용도로 판매하고 있었다.

그림물감은 붓 등 도구를 사용함에 따라 피부 노출 빈도가 낮아 ‘방향성 아민’, ‘착색제’, ‘산도(pH)', '방부제’ 등 인체에 유해한 화학물질이 안전관리 항목에서 제외되고 있어 핑거페인트 용도로 사용할 경우 안전성을 담보하기 어렵다. 실제 10개 중 6개(60.0%) 제품이 현행 핑거페인트 안전기준에 부적합한 것으로 나타나 완구로 신고한 제품 부적합률(37.5%)보다 높았다.

2개 제품은 안전확인 신고를 하지 않은 것으로 확인돼 핑거페인트 전반에 대한 관리·감독 강화가 시급한 것으로 나타났다.

또한, 안전한 사용을 위해 제조년월, 사용연령, 사용상 주의사항, 사용한 방부제 등을 표시해야 하나, 이를 준수한 제품은 20개 중 1개(5.0%) 제품에 불과해 표시사항도 매우 허술했다.

한국소비자원은 "어린이 안전 확보를 위해 기준 부적합 제품 등에 대한 시정을 권고했고, 해당 업체는 이를 수용해 판매중단 등을 하기로 했다"고 밝혔다.

국가기술표준원은 "그림물감(학용품)으로 안전확인 신고한 후 핑거페인트(완구) 용도로 판매한 10개 제품과 KC 미인증 2개 불법제품에 대해 고발 조치키로 했다"며, "안전기준 부적합 제품은 위해상품판매차단시스템에 등록해 판매를 차단했으며, 핑거페인트 제품에 대한 안전성 전수조사에 착수할 계획"이라고 말했다.

이미정 기자  newsvision-e@hanmail.net

<저작권자 © 뉴스비전e,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icon관련기사 icon8m 이상 떨어진 아파트도 공동관리 가능해진다 icon법원, 박근혜 전 대통령 추가 구속영장 발부...연내 1심 선고 가능성에 높아 icon류영진 식약처장, 의료기기 제조업체 현장 방문...수액세트 생산시설 점검 icon금융사 법위반시 과태료 높아지고 과징금은 3단계로 차별화...금융법 시행령 국무회의 통과 icon김영주 고용부 장관, 의정부 아파트신축공사 크레인전도 사고현장 방문...중대재해 예방대책 마련 추진 icon통신판매업 폐업 신고 절차 간소화 된다...공정위, 전자상거래법 시행령 개정안 입법예고 icon무디스, 한국 신용등급 Aa2 유지..."북한관련 리스크 영향 미미" icon한국은행, 기준금리 16개월째 동결... 1400조원 가계부채 인상에 부담요소로 작용 iconIBK기업은행, '네네치킨' 운영 혜인푸드와 동반성장 협력대출 업무협약 체결 icon민사법원, "삼성물산-제일모직 합병 정상적으로 이뤄졌다"... 이재용 부회장 항소심 영향줄지 '주목' icon중소벤처기업부, 주력산업에 연 2500억원 지원키로... "4차산업 적극 대응" iconITC, 세이프가드 공청회 개최... LG전자 "테네시주 등 미국내 세탁기 공장 일자리 창출에 기여" icon공론화위, 신고리원전 재개 결정...원전 축소하고 신재생에너지 비중은 늘리자는 의견 많아 icon산업부, 바이오 산업 육성..."맞춤형 신약개발·바이오 빅데이터 구축" icon금융 노·사 대표자, 산별교섭 복원 합의...산별교섭 재개 후 금융산업 발전을 위한 노사 공동 TF 구성 icon국민의당 충남도당, 2018년 지방선거 승리를 위한 숨은 인재 발굴을 통한 조직 강화 시동 icon은행권, 2018 평창 동계 올림픽 지원위해 200억원 규모 기부협약 체결 icon동국제강, 협력사와 공정거래 협약으로 상생경영 강화...장세욱 부회장 "함께 성장해 나가도록 노력하겠다" icon철강협회, STEEL MUSIC FESTIVAL 2017 개최... 동부제철 '스윗메모리즈팀', 최우수상 수상 icon금융중심지 활성화 TF 1차 회의 개최... 방효진 TF 단장 "민간 관점 바탕으로 실효성 제고 계기 될것" icon"공무원 누계소득 민간 기업보다 무려 7억8천만원 높아"...7%에 달하는 높은 임금인상률에 늦은 퇴임연령 영향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