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시사 정치/정책
통신판매업 폐업 신고 절차 간소화 된다...공정위, 전자상거래법 시행령 개정안 입법예고

[뉴스비전e 이진구 기자] 올 해 말부터 통신판매업 폐업 신고 절차가 간소화 된다.

공정거래위원회는 통신판매업 폐업 신고 시 신고증 원본을 분실·훼손한 경우 그 사유서만 제출해도 신고가 가능하도록 하는 내용의 전자상거래법 시행령 개정안을 입법예고 한다고 18일 밝혔다.

이번 개정안에 따라 통신판매업 신고증 원본을 분실·훼손한 경우, 폐업 신고를 위해 재발급 받아야 하는 불편을 개선해 그 사유서 제출만으로 갈음할 수 있도록 했다.

그동안은 현행법상 통신판매업 폐업 신고를 하는 경우, 이전에 발급받은 신고증을 제출하도록 하고 있어, 신고증을 분실·훼손한 경우에도 다시 신고증을 발급받아 첨부해야 하는 부담이 있었다.

 

이진구 기자  newsvision-e@hanmail.net

<저작권자 © 뉴스비전e,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icon관련기사 icon어린이용 핑거페인트 일부 제품서 유해물질 초과 검출 icon8m 이상 떨어진 아파트도 공동관리 가능해진다 icon수액세트, 4년간 이상사례 1735건...정부의 근본적인 안전관리 종합대책 마련 필요 icon법원, 박근혜 전 대통령 추가 구속영장 발부...연내 1심 선고 가능성에 높아 icon류영진 식약처장, 의료기기 제조업체 현장 방문...수액세트 생산시설 점검 icon금융사 법위반시 과태료 높아지고 과징금은 3단계로 차별화...금융법 시행령 국무회의 통과 icon무디스, 한국 신용등급 Aa2 유지..."북한관련 리스크 영향 미미" iconIBK기업은행, '네네치킨' 운영 혜인푸드와 동반성장 협력대출 업무협약 체결 icon중소벤처기업부, 주력산업에 연 2500억원 지원키로... "4차산업 적극 대응" iconITC, 세이프가드 공청회 개최... LG전자 "테네시주 등 미국내 세탁기 공장 일자리 창출에 기여" icon공론화위, 신고리원전 재개 결정...원전 축소하고 신재생에너지 비중은 늘리자는 의견 많아 icon산업부, 바이오 산업 육성..."맞춤형 신약개발·바이오 빅데이터 구축" icon금융 노·사 대표자, 산별교섭 복원 합의...산별교섭 재개 후 금융산업 발전을 위한 노사 공동 TF 구성 icon한- 아랍에미리트 금융연수원장간 접견... 교육협력 등 논의 icon국민의당 충남도당, 2018년 지방선거 승리를 위한 숨은 인재 발굴을 통한 조직 강화 시동 icon은행권, 2018 평창 동계 올림픽 지원위해 200억원 규모 기부협약 체결 icon동국제강, 협력사와 공정거래 협약으로 상생경영 강화...장세욱 부회장 "함께 성장해 나가도록 노력하겠다" icon철강협회, STEEL MUSIC FESTIVAL 2017 개최... 동부제철 '스윗메모리즈팀', 최우수상 수상 icon금융중심지 활성화 TF 1차 회의 개최... 방효진 TF 단장 "민간 관점 바탕으로 실효성 제고 계기 될것" icon"공무원 누계소득 민간 기업보다 무려 7억8천만원 높아"...7%에 달하는 높은 임금인상률에 늦은 퇴임연령 영향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