UPDATED. 2020-11-24 11:07 (화)
美 대선 부정선거 주장에 "국제망신시키는 민경욱, 제명해야 한다"
상태바
美 대선 부정선거 주장에 "국제망신시키는 민경욱, 제명해야 한다"
  • 강수인 기자
  • 승인 2020.11.10 12:15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국민의 힘 하태경 의원이 8일 서울 용산구 합동참모본부에서 열린 국회 국방위원회 국정감사에서 질의하고 있다. [사진=뉴시스]
국민의 힘 하태경 의원이 8일 서울 용산구 합동참모본부에서 열린 국회 국방위원회 국정감사에서 질의하고 있다. [사진=뉴시스]

하태경 국민의힘 의원은 10일 "국제망신 다 시키는 민경욱, 국민의힘에서 즉각 제명해야 한다"고 주장했다.

하 의원은 이날 자신의 페이스북을 통해 "민경욱 전 의원, 상상의 나래가 도를 넘었다. 미국 대선마저 부정선거라며 국익에 해를 끼치고 있다"며 "국민의힘은 대한민국을 국제망신 시키는 민 전 의원을 즉각 제명해야 한다"고 촉구했다.

그는 "바이든 당선은 한미동맹 강화와 한반도 비핵화를 지지하는 우리 당 입장에서도 좋은 기회다. 그런데 민 전 의원은 아무런 증거도 없이 미국 대선이 부정선거라는 궤변을 거리낌없이 주장하고 있다"며 "한미관계는 물론 우리 당의 명예와 위상에도 심각한 위해를 가하는 것"이라고 우려했다.

그러면서 "민 전 의원의 해악은 이미 국민의힘이 용인할 수 있는 수준을 한참 넘었다"며 "과감히 선을 그어야 한다"고 했다.

앞서 하 의원은 지난 4·15총선 사전투표 조작 의혹을 제기해온 민 전 의원을 향해 "주술정치 계속 할 거면 자진 탈당하길 바란다", "악의적 괴담 선동"이라고 비판해왔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주요기사
이슈포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