UPDATED. 2020-07-02 22:06 (목)
미스터 트롯 임영웅, 진정한 '포천의 히어로'
상태바
미스터 트롯 임영웅, 진정한 '포천의 히어로'
  • 윤승하 기자
  • 승인 2020.03.16 23:08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 임영웅이 2019년 7월 포천시 홍보대사 위촉식에서 박윤국 시장과 기념촬영을 하고 있다 / 사진 = 뉴시스 ]
[ 임영웅이 2019년 7월 포천시 홍보대사 위촉식에서 박윤국 시장과 기념촬영을 하고 있다 / 사진 = 뉴시스 ]

16일 포천시 등에 따르면, '내일은 미스터트롯'에서 무려 1만7000대 1의 경쟁률을 뚫고 '최후의 트롯맨'으로 등극한 '임히어로' 임영웅이 포천 출신이라는 사실이 알려지면서 포천이 임영웅으로 들썩이고 있다.  '감성트롯', '명품트롯'의 대명사가 된 임영웅으로 인해 포천시도 한껏 고무된 분위기다.

임영웅은 지난 1991년 포천에서 태어나 5살 때 아버지를 여의고 어머니 밑에서 홀로 외롭게 자란 임영웅은 초·중·고를 모두 포천에서 다녔고, 거주지 또한 포천이다.

학창시절부터 키워온 가수의 꿈과 재능을 인정받아 지난 해 7월에는 포천시 홍보대사로 위촉되기도 했다.  

[ '내일은 미스터트롯' 진(眞) 임영웅이 지난 15일 모친 이현미씨의 포천시 소흘읍 소재 미용실을 찾아 기념촬영을 하고 있다 / 사진 = 뉴시스 ]
[ '내일은 미스터트롯' 진(眞) 임영웅이 지난 15일 모친 이현미씨의 포천시 소흘읍 소재 미용실을 찾아 기념촬영을 하고 있다 / 사진 = 뉴시스 ]

임영웅의 인기는 모친 이현미씨가 운영하는 미용실에서도 실감할 수 있다.

당분간 영업을 중단하고 있는 이씨의 미용실이지만, 전국 각지에서 온 임영웅의 팬들이 줄을 잇고 있고, 팬들의 마음이 담긴 옆서와 메모장이 미용실 곳곳을 장식하고 있다.

지난 15일 모친 미용실을 방문한 임영웅은 '응원해주시는 덕분에 힘내서 다니고 있다'는 내용이 담긴 감사 인사 사인을 박윤국 시장에게 전달한 것으로 전해졌다.

 '임영웅 효과'를 톡톡히 보고 있는 포천시는 조만간 지역을 널리 빛낸 임영웅을 위해 감사패 전달 등을 포함한 의미있는 자리를 마련할 예정이다.

서정아 포천시 홍보전산과장은 "트롯으로 전국민을 매료시킨 임영웅이 포천 출신이자 포천에서 어머니와 함께 살고 있다는 사실이 알려지면서 포천시 또한 각지로부터 전해져오는 인기를 실감하고 있다"며 "임영웅은 코로나19 속에 많은 어려움을 겪고 있는 지역민들에게 희망과 기쁨의 존재가 되고 있다"고 말했다.


관련기사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주요기사
이슈포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