UPDATED. 2020-04-04 21:34 (토)
종편방송 새역사 쓴 '미스터트롯' 시청률 35%..우승자 발표 보류
상태바
종편방송 새역사 쓴 '미스터트롯' 시청률 35%..우승자 발표 보류
  • 윤승하 기자
  • 승인 2020.03.13 22:27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TV조선 예능 프로그램 '내일은 미스터트롯' 대국민 응원투표 [사진=뉴시스]
TV조선 예능 프로그램 '내일은 미스터트롯' 대국민 응원투표 [사진=뉴시스]

닐슨코리아에 따르면 전날 막을 내린 TV조선 오디션 프로그램 '미스터트롯' 11회의 시청률은 전국 유료가구 기준 1부 34%, 2부 35.7%로 나타났다. 10회(29.1%·33.8%)를 뛰어넘는 자체 최고 기록을 달성했지만 문자 투표 집계를 제 시간에 완료하지 못해 우승자 발표를 보류하는 사태가 벌어졌다.

오디션 프로그램  '미스터트롯'은  1회 12.5%로 출발, 5회(25.7%) 만에 JTBC 드라마 'SKY캐슬'(23.8%)이 거둔 종합편성채널 전체 시청률 1위 기록을 갈아치웠다. 8회에서 30%를 넘어섰고, 마지막 방송은 35%대까지 치솟으며 종편 역대 최고 시청률을 경신하며 새 역사를 썼다.

이날 방송에서는 톱7인 임영웅을 비롯해 이찬원, 장민호, 김희재, 김호중, 정동원, 영탁이 우승자인 '진' 자리를 놓고 경쟁을 펼쳤다.

프로그램 방송 실시간으로 진행된 문자투표수는 773만1781콜이 몰렸다. 제작진은 19일 오후 10시 '미스터트롯' 스페셜 방송에서 발표한다고 공지했지만 항의가 쇄도하자 "집계가 완료되는 대로 발표할 수 있도록 모든 방법을 동원하겠다"고 전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주요기사
이슈포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