UPDATED. 2020-06-03 00:33 (수)
푸틴, "트럼프 덕에 테러 막아"...테러범 2명 검거
상태바
푸틴, "트럼프 덕에 테러 막아"...테러범 2명 검거
  • 이현섭 기자
  • 승인 2019.12.30 17:54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 도널드 트럼프 미 대통령(오른쪽)이 28일 주요 20개국(G20) 정상회담이 열리고 있는 일본 오사카(大阪)에서 블라디미르 푸틴 러시아 대통령과 만나 인사를 나누고 있다 / 사진 = 뉴시스 ]
[ 도널드 트럼프 미 대통령(오른쪽)이 28일 주요 20개국(G20) 정상회담이 열리고 있는 일본 오사카(大阪)에서 블라디미르 푸틴 러시아 대통령과 만나 인사를 나누고 있다 / 사진 = 뉴시스 ]

29일(현지시간) 블라디미르 푸틴 대통령은 도널드 트럼트 대통령과 전화 통화를 하면서 "미국 중앙정보국(CIA)이 보내준 정보 덕분에 러시아 국내에서 계획하던 테러를 막을 수 있었다"고 밝혔다.

이와 관련해 러시아 연방보안국(FSB)은 미국 측 정보를 토대로 수사를 벌인 끝에 상트페테르부르크에서 신년 휴가에 맞춰 테러를 기도하려던 러시아 국적의 남녀 2명을 검거했다고 발표했다. 

러시아인 남녀는 상트페테르부르크에서 연휴를 즐기러 시내로 나온 인파를 상대로 대량살상을 준비하던 중 붙잡혔다.

푸틴 대통령은 미국을 위협하는 테러정보를 포착하면 바로 제공하겠다고 트럼프 대통령에 약속했다고 한다.

트럼프 대통령 취임 이래 자주 전화통화한 양국 정상은 북한 비핵화와 시리아 사태 등 국제 공동 관심사에 관해서도 협의했는데 이번에도 관련 협의를 나눴는지에 대해선 크렘린이 언급하지 않았다.

푸틴 대통령으로선 미러 관계가 냉전 종식한 이래 최악의 상태에 있는 속에서 공통 현안인 테러대책에서 협력을 강화할 자세를 적극적으로 보이면서 관계 개선의 실마리를 모색하는 것으로 매체는 관측했다.


관련기사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주요기사
이슈포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