UPDATED. 2019-12-13 16:25 (금)
LPGA최고선수를 뽑는 팬투표에서 '박인비' 미쉘위 꺽고 8강진출..박성현과 8강 맞대결 팬투표 진행.
상태바
LPGA최고선수를 뽑는 팬투표에서 '박인비' 미쉘위 꺽고 8강진출..박성현과 8강 맞대결 팬투표 진행.
  • 권원배 기자
  • 승인 2019.12.04 15:05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박인비[사진=뉴시스]
박인비[사진=뉴시스]

 

2010년부터 2019년까지 LPGA 최고의 여자골프선수를 뽑는 팬투표,  LPGA가 주관하며 SNS를 통해 16명이 토너먼트 방식으로 다음 라운드 진출을 가리는 방식이다.

이번 투표에서 박인비가 미셸 위를 제치고 LPGA 최근 10년간 최고 여자 골프선수를 뽑는 투표에서 8강전에 진출했다.

LPGA 홈페이지에 따르면 박인비는 2일(현지시간) 진행된 미셸 위와의 16강전 투표에서 85%의 압도적인 지지를 얻어 8강에 진출했다.

같은날 진행된 박성현(26·솔레어)과 유소연(29·메디힐)의 대결에서는 57%를 얻은 박성현이 8강에 올라 박인비와 경합을 벌이게 됐다.

박인비 대 박성현의 8강 투표는 한국 시간으로 13일 오전2시부터 14일 오전2시까지 진행된다.

박인비는 6번의 메이저 타이틀을 포함 통산 18승을 거뒀으며, 역대 최연소인 27세의 나이에 '명예의전당'에 오른 기록을 가지고 있다.

박성현은 지난해 LPGA 올해의 선수상과 신인왕 타이틀을 거머쥔 역대 2번째 선수로 기록됐다.

 


관련기사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주요기사
이슈포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