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경제·산업 기업
삼성SDS, 인도네시아 코린도 그룹과 글로벌 통합물류 전략적 협약 체결... 향후 합작회사로 발전 계획
<사진 / 삼성SDS 제공>

[뉴스비전e 김호성 기자] 삼성SDS(대표 정유성)가 인도네시아 코린도(Korindo)그룹과 글로벌 통합물류 운영에서 전략적 협약식을 체결했다고 밝혔다.

코린도 그룹은 인도네시아에 진출한 대표적인 한국인 투자기업으로 자원 및 제지사업을 비롯, 중공업, 물류, 화학 등 30여개 계열사를 보유한 종합 개발회다. 

삼성SDS는 이번 전략적 협약을 통해 해외 현지 물류실행력을 보완하고 대외 매출을 확대할 계획이며 코린도 그룹은 삼성SDS의 물류플랫폼인 첼로(Cello) 기반의 물류 고도화를
추진하여 국제운송 경쟁력을 확보할 예정이다. 

양사는 물류부문에서 사업 협력모델을 만들고 향후 합작회사 (Joint Venture)로 발전시킬 계획이다. 

코린도 그룹 박인철 부회장은 “이번 전략적 협업을 통해 양사가 갖고 있는 장점을 결합하면 시너지가 많을 것”이라며 “사업협력을 더욱 확대해 나갈 계획이다”고 밝혔다.

삼성SDS 김형태 SL사업부장(부사장)도 “해외 현지 물류 실행력을 더욱 강화하고 대외고객을 확보하는 계기가 될 것”이며 “지속성장을 위해 대외사업을 적극 추진할 계획이다”고 말했다.

삼성SDS는 이에 앞서 인도네시아 니켈 체굴 권을 가진 아딧야(Aditya)社와 5년간 1,500억원규모(연 300억원 규모)의 물류 BPO(Business Process Outsourcing) 사업
계약을 체결한 바 있다.

인도네시아는 팜 오일(세계 1위), 주석(매장량 기준 세계2위), 니켈/금(세계 6위) 등 막대한 자원부국으로 삼성SDS는아딧야(Aditya)社와의 계약으로 전자/부품 등 컨테니어선 중심에서 세계 물류의 50%를 차지하는 화물전용선(벌크선)의시장까지 확대하고 있다.

한편, 삼성SDS는 아시아 시장 확대를 위해 지난해 태국 통관전문 물류기업인 아큐텍(Acutech), 베트남 항공화물 터미널 업체 알스(ALS)와 합작회사를 각각 설립한 데 이어 지난 5월에는 중국 Kerry社와도 JV설립에 합의함으로써 글로벌 시장확대를 지속 추진하고 있다

김호성 기자  newsvision-e@hanmail.net

<저작권자 © 뉴스비전e,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icon관련기사 iconKT, 이내비게이션 참가...초고속해상통신망(LTE-M) 등 공공안전통신망 기술 선봬 iconSK텔레콤, 국내 기술로 장거리 양자암호통신 성공...글로벌 경쟁력 확보 icon코트라 "동남아 온라인 시장 9년간 12배 성장... 알리바바 ·아마존 등 글로벌 기업 투자확대" icon줌인터넷, 코스닥 이전 상장 추진...골든브릿지제3호스팩과 합병 결정 icon롯데면세점, 동남아 시장 확대 본격화...태국 방콕 첫 진출 iconLG디스플레이 ‘대형 OLED’ 기술...일본도 우위성 인정 icon최태원 SK 회장, 확대경영회의 참석... "사회와 함께할 수 있는 딥체인지 필요" icon한화테크윈, 베트남 신규공장 건립 추진...현지 정부 투자 승인 요청 icon스마트폰에 이어 가전까지... 한층 더 경쟁 가열되는 인도 IT 시장 iconKT, The 8th Cloud Frontier 2017 콘퍼런스 개최..."차별화된 클라우드 인프라로 4차 혁명 마중물 될 것" icon하나금융그룹, 통합데이터센터 준공..."핀테크 중심의 글로벌 진출 발판 만들겠다" iconLG전자, 글로벌 프리미엄 냉장고 시장 공략...노크온 매직스페이스 냉장고, 연내 50개국 출시 icon하루 앞으로 다가온 도시바 반도체부문 우선협상자 선정 ... SK하이닉스·브로드컴·폭스콘 불꽃 경쟁 icon한국야쿠르트, 3조원 간편식 시장 공략 나선다 iconSAP코리아 "녹십자에 클라우드 기반 솔루션 공급"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