UPDATED. 2020-02-18 13:04 (화)
"엄마 나 보고 싶었어?" 세상떠난 딸과 VR재회...'너를 만났다'
상태바
"엄마 나 보고 싶었어?" 세상떠난 딸과 VR재회...'너를 만났다'
  • 윤승하 기자
  • 승인 2020.02.07 22:26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 MBC휴먼 다큐 '너를 만났다' / 사진 = 뉴시스 ]
[ MBC휴먼 다큐 '너를 만났다' / 사진 = 뉴시스 ]

"사랑한다. 단 한순간도 잊은적 없었어"

지난 6일  MBC 휴먼 다큐 '너를 만났다'가 방송 됐다.  7살 나이에 세상을 떠난 딸 나연이와 엄마 장지성씨가 가상현실(VR)로 재회한 과정을 그려 시청자들에게 뜨거운 감동을 안겼다.

네 아이의 엄마 장씨는 2016년 나연이를 하늘 나라로 보냈다. 단순한 감기인줄 알았는데 희귀 난치병이었다.

엄마는 나연이를 영원히 기억하기 위해 나연이의 이름과 생일을 몸에 새겼다. 아이 뼛가루를 넣은 목걸이를 매일 착용하고 매달 가는 납골당에는 나연이가 좋아했던 장난감을 넣는다. 나연이가 세상에 있었다는 사실을, 기억을 남기고 싶어 하는 행동들이다.

제작진은 VR 기술을 동원, 나연이의 얼굴과 몸, 표정, 목소리도 구현했다.

만남은 엄마와 나연이의 추억이 있는 '노을공원'에서 이뤄졌다. 당시 나연이가 뛰어놀던 분위기를 그대로 옮겨왔다.

8개월이란 준비 기간 끝에 나연이와 만난 엄마는 곧 눈물을 터뜨렸다.

나연이의 "엄마 어디 있었어? 내 생각했어?"라는 말에 엄마는 "맨날 해"라고 답하고 "나는 엄마 많이 보고 싶었어"라는 말에 "엄마도 너 보고 싶었어"라고 대화를 나누기도 했다.

나연이가 좋아하던 미역국을 끓여준 뒤 사랑한다고, 한 번도 잊은 적 없다고 말해주는 것이 바람이었던 엄마는 미역국도 주고 생일 케이크에 초를 켜기도 했다.

이어지는 시청자들의 뜨거운 호응에 김종우PD는 “같은 아픔을 지닌 시청자들이 공감을 많이 해주신 것 같다. 제작진도 뜨거운 반응에 감사드린다”는 소감을 밝혔다.

‘너를 만났다’는 오는 7일 오전 9시 10분에 재방송으로 다시 한 번 방송되며, 오는 3월 12일 오후 10시 5분에는 제작과정 중 뒷 이야기를 담아 방송할 예정이다.


관련기사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주요기사
이슈포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