UPDATED. 2020-02-27 15:14 (목)
"1년간 월30만원 적립시 이자 8만2천원"...하나銀 '5% 적금' 내일마감
상태바
"1년간 월30만원 적립시 이자 8만2천원"...하나銀 '5% 적금' 내일마감
  • 김태오 기자
  • 승인 2020.02.04 20:39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 앱 화면 캡춰 / 제공 = 뉴시스 ]
[ 앱 화면 캡춰 / 제공 = 뉴시스 ]

하나은행이 브랜드 명칭 변경을 기념해 단 3일간만 판매하는 연 5%대 정기적금 상품 '하나 더 적금'에 이틀째 가입자가 몰렸다.

초저금리 시대에 연 5.01%라는 파격적인 금리를 선보이며 관심이 집중되고 있다. 판매는 선착순이 아닌 오는 5일 오후 5시까지 신청을 희망하는 사람은 모두 가입이 이뤄진다.

4일 하나은행 전날 선보인 '하나 더 적금' 상품은 월 10만~30만원까지 적금을 붓는 1년짜리 정액 적립식 상품이다. 하나은행이 은행명을 기존 KEB하나은행에서 하나은행으로 변경하면서 5일까지 판매 하는 한시 상품으로 내놓은 것이다. 기본금리 연 3.56%에 온라인 채널로 가입하면 연 0.2%, 하나은행 입출금 통장에 자동이체를 등록하면 연 1.25%를 더해 최고 연 5.01%를 제공한다.

지난달 예금은행의 정기적금 금리는 평균 연 1.75%였다. 웬만한 1년짜리 정기적금 금리가 2%대 안팎인데 5%대라는 높은 금리를 주니 고객들의 발길을 사로잡고 있는 것이다. 하나은행이 이 상품을 출시한 첫 날에만 20만명이 넘는 고객이 몰렸다.

하지만 실제 만기후 실 이자는 많은 편은 아니다. 최대 한도인 월 30만원씩 1년간 적금에 부었을 경우 받을 수 있는 이자는 세후 기준 8만2000원 정도다. 큰 돈은 아니지만 워낙 시중 금리가 낮다보니, 마땅한 투자처를 찾지 못한 자금이 몰리고 있는 것으로 보인다. 


관련기사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주요기사
이슈포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