UPDATED. 2019-11-20 19:47 (수)
배상문, 미국프로골프(PGA) 버뮤다 챔피언십 1R서 공동 34위 출발.
상태바
배상문, 미국프로골프(PGA) 버뮤다 챔피언십 1R서 공동 34위 출발.
  • 권원배 기자
  • 승인 2019.11.01 11:35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배상문[사진=뉴시스]
배상문[사진=뉴시스]

 

배상문(33)과 이경훈(28)이 미국프로골프(PGA) 투어 버뮤다 챔피언십 1라운드에서 공동 34위로 출발했다.

배상문은 1일(한국시간) 버뮤다 사우샘프턴의 포트 로열 골프 코스(파71·6842야드)에서 열린 대회 1라운드에서 버디 4개와 더블보기 1개를 기록했다.

2언더파 69타를 친 그는 이경훈과 함께 공동 34위에 올랐다.

이 대회는 하위 랭커들이 실력을 겨루는 대회다. 상위 순위자들은 중국 상하이에서 열리는 월드골프챔피언십 HSBC 챔피언스에 출전한다.

배상문은 최근 출전한 4개 대회에서 모두 컷 오프 탈락해 이 대회에서 반등을 노린다.

1라운드 1위는 9언더파 62타를 기록한 스코티 셰플러(미국)다.


관련기사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주요기사
이슈포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