UPDATED. 2019-11-20 19:47 (수)
조국지지층 이번엔 '우리가 조국이다'
상태바
조국지지층 이번엔 '우리가 조국이다'
  • 김태오 기자
  • 승인 2019.09.23 20:27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사진=뉴시스]
[사진=뉴시스]

23일 조국법무부장관은 정부과천청사에서 퇴근하는 길에 기자들과 만나 "오늘 압수수색에 대해서는 특별히 드릴 말씀이 없다"며 말을 아꼈다.

조 장관이 검찰의 자택 압수수색에 대해 "강제수사를 경험한 국민들의 심정을 절실하게 느끼고 있다"며 "마음을 다잡고 장관으로서 소임을 다하겠다"고 말했다.

그는 "강제수사를 경험한 국민들의 심정을 절실하게 느끼고 있다"며 "저와 제 가족에게는 힘든 시간이지만, 그래도 마음을 다잡고 법무부 혁신 등 법무부 장관으로서의 소임을 다하기 위해서 노력하겠다"고 밝혔다.

이에 오늘 조국 지지층들은 주요 온라인 포털사이트 실검에 '우리가 조국이다.'를 1순위에 올려 검찰압수수색에 온라인 항의 하는 모양새다.

이날 새벽 1시경부터 올라온 해당 문구는 주요포털사이트 1위를 기록하며 현재까지 이어지고 있다.
 


관련기사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주요기사
이슈포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