UPDATED. 2021-01-21 17:19 (목)
伊의사, 화이자 접종후 양성 판정...백신 효능 언제부터?
상태바
伊의사, 화이자 접종후 양성 판정...백신 효능 언제부터?
  • 김태오 기자
  • 승인 2021.01.04 12:47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 2020년 12월27일 EU 일원으로 화이자-바이오엔테크 코로나19 백신의 접종 주사를 실시한 이탈리아 토리노에서 의료진이 자주색 마개의 화이자 백신 주사병을 들고 있다 / 사진 = 뉴시스 ]
[ 2020년 12월27일 EU 일원으로 화이자-바이오엔테크 코로나19 백신의 접종 주사를 실시한 이탈리아 토리노에서 의료진이 자주색 마개의 화이자 백신 주사병을 들고 있다 / 사진 = 뉴시스 ]

이탈리아에서 미국 제약사 화이자의 신종 코로나바이러스 감염증(코로나19) 백신 1차 접종 후 6일 만에 코로나19에 확진된 사례가 나왔다.

3일(현지시간) 일 메사제로, 허핑턴포스트 이탈리아 등에 따르면 시칠리아주 시라쿠사 소재 움베르토 1세 병원 의사 안토넬라 프란코는 지난달 28일 화이자 백신을 접종 받은지 6일 만에 코로나19 양성 확진을 받았다.

백신 접종 전 이미 무증상 감염자였을 수 있다는 의혹도 받는다.

다만 전문가들은 그가 백신 접종 후 확진을 받았다 하더라도 백신 접종은 계속되어야 한다고 밝혔다. 백신의 효능은 2차 접종 후 나타나기 때문이다.

화이자 백신은 3주 간격으로 2회 접종을 요한다. 2차 접종 최소 일주일이 지난 후 95%의 예방효과가 나타나는 것으로 전해졌다.

프란코도 백신 접종에 의욕을 보이고 있다. 그는 자신은 양성 확진을 받았으나 백신이 "바이러스와의 싸움에서 승리한 유일한 기회라는 점을 환기하겠다"라고 강조했다.

그는 백신을 다시 접종 받겠다면서, 만일 백신을 접종 받지 않았다면 바이러스가 자신에게 회복할 수 없는 피해를 입혔을 수도 있다고 지적했다.

이탈리아를 비롯한 유럽연합(EU) 27개 회원국은 지난 27일 일제히 화이자 백신 접종을 시작했다. 이탈리아는 의료진 등을 우선적으로 접종했다.

미 존스홉킨스 대학의 집계에 다르면 3일 이탈리아의 누적 확진자 수는 215만 5446명이다. 누적 사망자 수는 7만 5332명에 달했다.


관련기사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주요기사
이슈포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