UPDATED. 2021-01-22 21:27 (금)
백신, '남아공 변이'엔 효과 없을수도
상태바
백신, '남아공 변이'엔 효과 없을수도
  • 김소진 기자
  • 승인 2021.01.04 10:53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3일 오전 인천국제공항 제1여객터미널 입국장에서 방역복을 입은 관계자들이 입국 안내를 하고 있다. [사진=뉴시스]
3일 오전 인천국제공항 제1여객터미널 입국장에서 방역복을 입은 관계자들이 입국 안내를 하고 있다. [사진=뉴시스]

신종 코로나바이러스 감염증(코로나19) 백신이 남아공 변이에는 효과가 없을 수 있다는 의견이 나왔다고 영국 텔레그래프지가 3일(현지시간) 보도했다.

옥스퍼드 의대 존 벨 교수는 타임스 라디오 인터뷰에서 "현재 개발된 코로나19 백신이 영국발 변이에는 효과가 있는 것 같지만 남아공 변이에 관해서는 모르겠다. 큰 물음표가 있다"고 말했다.

벨 교수는 영국 변이 보다 남아공 변이에 관해 "상당히 더" 우려한다고 말했다.

그는 "남아공 변이는 단백질 구조에 꽤 큰 변화가 있다"며 바이러스에서 항체가 달라붙도록 하는 부분의 특성에 변이가 생겼다고 설명했다.

그는 "인간 세포에 결합하는 능력을 키우는 방식으로 전염성을 높인 것 같다"면서도 치명률을 높이는지에 관한 자료는 없다고 덧붙였다.

현재 백신이 영국과 남아공 변이를 모두 막을 수 있는지는 옥스퍼드대 팀이 아직 연구 중이며, 백신이 "생각보다 훨씬 잘 작용"했기 때문에 아직 손 볼 여지가 있다고 말했다.

그는 "변이가 백신 효능을 완전히 없애진 않고 잔류효과가 있을 것 같다"며 필요하면 몇 주 내 새로운 백신을 만드는 게 "확실히 가능하다"고 덧붙였다.

그는 "(새 백신을 만드는 데) 한 달, 혹은 6주 정도 걸릴 것이므로 다들 침착하게 있으면 된다"라며 "하지만 지금은 쫓고 쫓기는 상황으로, 변이가 두 종류에서 그치진 않을 것이고 앞으로도 많이 나올 것"이라고 말했다.


관련기사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주요기사
이슈포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