UPDATED. 2020-04-01 01:37 (수)
'이천으로 가요'...3차 우한교민 코로나19 유증상자 5명 '음성 판정'
상태바
'이천으로 가요'...3차 우한교민 코로나19 유증상자 5명 '음성 판정'
  • 유가온 기자
  • 승인 2020.02.13 11:16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중국 우한에서 3차 전세기를 이용해 귀국한 교민과 중국 국적 가족 중 신종 코로나바이러스 감염증(우한 폐렴) 의심 증상을 보인 탑승객을 태운 구급차가 12일 오전 서울 중구 국립중앙의료원으로 들어서고 있다. [사진=뉴시스]
중국 우한에서 3차 전세기를 이용해 귀국한 교민과 중국 국적 가족 중 신종 코로나바이러스 감염증(우한 폐렴) 의심 증상을 보인 탑승객을 태운 구급차가 12일 오전 서울 중구 국립중앙의료원으로 들어서고 있다. [사진=뉴시스]

제3차 우한 전세기로 지난 12일 중국 우한시에서 귀국한 우한 교민 중 코로나 19 유증상자 5명 전원이 음성 판정을 받았다.

13일 국립중앙의료원 관계자는 "우한 교민과 가족 등 코로나19 유증상자 5분이 어제 밤 진단 검사 결과 음성이 나왔다"며 "오늘 아침 퇴원하셨다"고 밝혔다.

지난 11일 오후 8시39분 인천공항에서 출발한 임시항공편은 중국 후베이성 우한시 거주 우리 국민과 그 배우자, 직계가족 외국인 147명을 태우고 12일 오전 6시23분 김포공항에 도착했다.

탑승객 중에서는 탑승 전 1명과 국내 검역 과정 4명 등 총 5명에게서 발열과 호흡기 증상이 확인됐다. 이들은 자녀 2명(11세, 15개월)과 함께 국립중앙의료원으로 이송됐다.

유증상자 5명은 한국 국적 40대 남성 2명, 30대 여성 1명, 중국 국적 30대 여성 1명과 40대 여성 1명 등으로 알려졌다.

유증상자 5명이 전원 음성 판정을 받음으로써 이들은 임시생활시설로 지정된 경기 이천 국방어학원으로 이송될 예정이다.
 


관련기사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주요기사
이슈포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