UPDATED. 2020-06-06 23:21 (토)
빠르게 늘어가는 확진자...'신종코로나' 국내 7번째 확진자 발생
상태바
빠르게 늘어가는 확진자...'신종코로나' 국내 7번째 확진자 발생
  • 유가온 기자
  • 승인 2020.01.31 11:12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우한 폐렴(신종 코로나바이러스 감염증) 공포가 확산하는 가운데 29일 인천국제공항 제1터미널 입국장에서 중국 텐진에서 입국하는 승객들이 검역을 받고 있다. [사진=뉴시스]
우한 폐렴(신종 코로나바이러스 감염증) 공포가 확산하는 가운데 29일 인천국제공항 제1터미널 입국장에서 중국 텐진에서 입국하는 승객들이 검역을 받고 있다. [사진=뉴시스]

31일 오전 국내에서 7번째 신종코로나 바이러스 감염증 확진자가 발생했다고 질병관리본부는 발표했다.

7번째 확진자는 28세 한국인 남성으로 중국 우한에서 청도를 거쳐 23일 오후 10시20분 청도항공 QW9901편을 통해 인천공항으로 입국한 것으로 알려졌다.

이 남성은 26일 기침이 약간 있었다가 28일 감기 기운을 느낀 데 이어 29일부터 발열(37.7도), 기침, 가래 등 증상이 뚜렷해져 보건소로 신고했다. 이날 보건소 조사 결과 의사환자(조사대상 유증상자)로 분류돼 자가 격리됐으며 이후 검사 결과 신종 코로나바이러스 감염증으로 확인돼 서울의료원에 30일 저녁 격리됐다.

추가 정보는 현재 즉각대응팀이 출동해 역학조사가 진행 중으로 질병관리본부는 조사가 완료되는 대로 공개할 예정이다.
확진자가 1명 더 늘어나면서 국내 신종 코로나바이러스 감염증 확진 환자는 6명에서 7명으로 늘어났다.

국내에서 지난 20일 인천공항검역소에서 확인된 첫번째 환자(35세 여성, 중국인)를 시작으로 24일 두번째 환자(55세 남성, 한국인), 26일 세번째 환자(54세 남성, 한국인), 27일 네번째 환자(55세 남성, 한국인) 등이 앞서 확진 환자로 확인된 바 있다.

지난 30일 발생했던 다섯번째 환자(32세 남성, 한국인)에 이어 이날 확진 환자의 접촉자 중 처음으로 여섯번째 환자(56세 남성, 한국인)도 양성이 확인돼 격리 조치됐다.


관련기사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주요기사
이슈포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