UPDATED. 2020-02-22 22:06 (토)
유승민계 새보수당 8명, '바른미래 탈당'
상태바
유승민계 새보수당 8명, '바른미래 탈당'
  • 유가온 기자
  • 승인 2020.01.03 17:24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새로운보수당 유승민 인재영입위원장과 하태경 창단준비위원장 및 정병국·이혜훈·오신환·유의동·하태경·정운천·지상욱 의원 등이 3일 오전 서울 여의도 국회 정론관에서 신당 창당및 바른미래당 탈당관련 기자회견을 하고 있다. 이날 회견에는 의원 8명과 바른정당계인 권은희·이준석 전 최고위원, 구상찬·정문헌·진수희·이종훈 전 의원 등도 참석했다. [사진=뉴시스]
새로운보수당 유승민 인재영입위원장과 하태경 창단준비위원장 및 정병국·이혜훈·오신환·유의동·하태경·정운천·지상욱 의원 등이 3일 오전 서울 여의도 국회 정론관에서 신당 창당및 바른미래당 탈당관련 기자회견을 하고 있다. 이날 회견에는 의원 8명과 바른정당계인 권은희·이준석 전 최고위원, 구상찬·정문헌·진수희·이종훈 전 의원 등도 참석했다. [사진=뉴시스]

바른미래당의 바른정당계 유승민 의원 등 8명의 의원이 오늘 새로운보수당 창당을 앞두고 바른미래당을 공식 탈당했다.

이로써 바른미래당은 국민의당과 바른정당 합당으로 출범한 지 1년11개월 만에 공식 분당하게 됐다.

이들은 모두 바른정당 출신으로, 오는 5일 창당하는 새로운보수당에 합류할 예정이다.

유승민 의원을 포함해 탈당한 의원들은 오늘 기자회견을 열어 "바른 미래당이 국민의 마음을 얻지 못한 점에 사과드린다"라면서 "세력은 약하지만, 무너진 보수를 근본부터 재건하겠다" 고 강조했다.

특히 유승민 의원은 바른미래당 '공동창업주'인 안철수 전 의원의 정계 복귀에 대한 기자들의 질문에 "환영한다"며 "2년 전 이 자리에서 국민께 약속드린 '개혁보수와 실용중도가 힘 합쳐서 잘 해보자'는 그 정신에 여전히 동의하는지 궁금하다"고 밝혔다.

이에 안철수 전 의원이 유승민 의원과 손을 잡게 될지 정계가 관심을 보이고 있다.


관련기사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주요기사
이슈포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