UPDATED. 2019-12-15 01:14 (일)
노벨평화상, 에티오피아 아비 아흐메드 총리 수상
상태바
노벨평화상, 에티오피아 아비 아흐메드 총리 수상
  • 윤승하 기자
  • 승인 2019.10.11 20:52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 아비 아흐메드(43) 에티오피아 총리 / 사진 = 뉴시스 ]
[ 아비 아흐메드(43) 에티오피아 총리 / 사진 = 뉴시스 ]

2019년도 노벨평화상은 동아프리카 평화재건을 위해 헌신해온 선정됐다.
 
노르웨이 노벨위원회는 11일(현지시간) 아비 아흐메드 에티오피아 총리를 올해 노벨평화상 수상자로 발표하면서 "평화와 국제협력을 성취하기 위한 그의 노력, 특히 에리트레아와의 국경분쟁을 해결하기 위한 그의 결정적인 이니셔티브를 평가했다"고 선정이유를 밝혔다.  

또 "2019년도 노벨평화상은 에티오피아와 동부 아프리카, 북동부 아프리카 지역의 평화와 화해를 위해 노력해온 모든 이들의 몫이라고 밝혔다.


관련기사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주요기사
이슈포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