UPDATED. 2019-10-16 21:50 (수)
‘포토라인’ 26년만에 사라진다…“윤석열 총장, 공개소환 전면폐지 지시”
상태바
‘포토라인’ 26년만에 사라진다…“윤석열 총장, 공개소환 전면폐지 지시”
  • 유가온 기자
  • 승인 2019.10.04 17:21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 사진 = 뉴시스 ]
[ 사진 = 뉴시스 ]

더불어민주당은 4일 검찰이 공개 소환을 전면 폐지하겠다는 방침을 밝힌 데 대해 "검찰 개혁을 열망하는 국민의 바람에 검찰이 기민하게 응답한 것으로 평가한다"고 밝혔다.

이해식 대변인은 이날 오후 서면 논평을 통해 "조국 장관의 배우자 정경심 교수에 대한 비공개 소환을 계기로 수사 관행의 일부가 전격적으로 개선된 것을 환영한다"며 이같이 밝혔다.

이 대변인은 "앞으로 피의사실 공표를 비롯해 포토라인 세우기, 심야조사 등의 나쁜 관행이 신속하게 개선되기를 바란다"고 강조했다.

앞서 윤석열 검찰총장은 이날 전국 검찰청에 "구체적인 수사공보 개선방안이 확정되기 전이라도, 우선 사건관계인 공개소환을 전면 폐지하고 엄격히 준수하라"고 지시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주요기사
이슈포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