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게임뷰
[게임뷰] 넷마블, '레볼루션 토너먼트 2017' 본선 개막...30:30 요새전 통해 최강 혈맹 결정
리니지2 레볼루션 토너먼트 개막전 전경 <사진 / 넷마블게임즈>

[뉴스비전e 장연우 기자] 리니지2 레볼루션의 첫 공식대회가 본격 개막했다.
 
넷마블게임즈는 지난 18일 서울 OGN e스타디움 기가아레나에서 '레볼루션 토너먼트 2017 시즌1' 본선을 개막했다고 19일 밝혔다.
 
삼성전자 갤럭시S8, S8+와 함께하는 '레볼루션 토너먼트'는 모바일 MMORPG 리니지2 레볼루션(이하 레볼루션)의 공식대회로 대규모 전투인 30:30 요새전을 통해 최강의 혈맹을 가린다.
 
본선 진출을 확정한 12개 혈맹은 조별 예선(6월 18일~25일)을 치르고, 와일드카드 결정전(6월 25일), 4강전(7월 1일), 결승전(7월 2일)을 거쳐 순위를 결정한다.
 
지난 18일 열린 12강 1회차에는 A조로 선발된 ‘나인(디온 서버)’, ‘지킴이(크루마 서버)’, ‘벤허(글루디오 서버)’, ‘뉴제너레이션(NuGeneration/기란 서버)’ 4개 혈맹이 3전 2선승으로 4강에 올라갈 혈맹을 결정하는 요새전을 치렀다. 
 
넷마블은 레볼루션의 첫 공식대회이자 본선 첫 번째 경기인 만큼 500석 이상의 관람석이 매진됐으며, 특히, 본선 진출한 혈맹은 서버별 대표로 참석해 현장 호응은 그 어느 때보다 뜨거웠다고 전했다.
 
이번 경기장은 갤럭시S8과 PC처럼 게임을 즐길 수 있는 삼성 덱스로 꾸며져 모바일게임 대회임에도 불구하고 PC도 함께 배치됐다.
 
레볼루션 토너먼트는 CJ E&M 게임전문방송 OGN에서 방송으로도 확인할 수 있다. 방송은 6월 23일부터 7월 11일까지 6부작으로 매주 화요일, 금요일 오후 10시 방영된다.
 

장연우 기자  newsvision-e@hanmail.net

<저작권자 © 뉴스비전e,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