UPDATED. 2021-04-19 14:08 (월)
미 PGA 발레로 텍사스 오픈 '조던 스피스' 우승
상태바
미 PGA 발레로 텍사스 오픈 '조던 스피스' 우승
  • 권원배 기자
  • 승인 2021.04.05 10:44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조던 스피스(미국)가 14일(한국시간) 미국 캘리포니아주 페블비치 골프 링크스(파72)에서 열린 미국프로골프(PGA) 투어 AT&T 페블비치 프로암 3라운드에서 선두를 달리고 있다.[사진=뉴시스제공]
조던 스피스(미국)가 14일(한국시간) 미국 캘리포니아주 페블비치 골프 링크스(파72)에서 열린 미국프로골프(PGA) 투어 AT&T 페블비치 프로암 3라운드에서 선두를 달리고 있다.[사진=뉴시스제공]

 

조던 스피스가 5일(한국시간) 미국 텍사스주 샌안토니오의 TPC 샌안토니오 오크스 코스(파72)에서 열린 대회, 발레로 텍사스 오픈(총상금 770만달러) 최종 라운드에서 버디 7개, 보기 1개를 쳐 6언더파 66타를 기록하며 우승컵을 들어올렸다.

조던 스피스는 최종합계 18언더파 270타를 친 스피스는 2017년 7월 브리티시 오픈 이후 3년 9개월 만에 통산 12번째 왕좌에 올랐다.

미국의 찰리 호프먼은 마지막 날 6타를 줄여 16언더파 272타로 2위에 올랐으며, 3라운드에서 공동 1위에 올라 생애 첫 우승에 도전했던 매트 월러스(잉글랜드)는 14언더파 274타를 쳐 3위에 이름을 올렸다.

한국 선수 중에서는 김시우(26)가 마지막 날 4타를 줄여 4언더파 284타로 이경훈(30)과 함께 공동 23위에 올라섰다.

 최경주(51)는 최종합계 3언더파 285타를 기록하며 공동 30위에, 노승열(30)은 이븐파 288타로 공동 54위, 강성훈(34)은 1오버파 289타로 공동 59위에 머물렀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주요기사
이슈포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