UPDATED. 2020-10-23 18:41 (금)
로리 맥일로이, 자선 스킨스게임 우승...상금전액 기부
상태바
로리 맥일로이, 자선 스킨스게임 우승...상금전액 기부
  • 권원배 기자
  • 승인 2020.05.18 15:08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로리 맥일로이[사진=뉴시스]
로리 맥일로이[사진=뉴시스]

'로리 맥일로이'가 18일(한국시간) 미국 플로리다주 주노비치의 세미놀 골프클럽(파72)에서 열린 '테일러메이드 드라이빙 릴리프'에서 더스틴 존슨과 한팀을 이뤄 우승해 185만달러의 우승상금을 차지했다.

 '테일러메이드 드라이빙 릴리프'는 총상금 300만 달러(약 36억9000만원)을 놓고 2대 2스킨스 경기로 치뤄진 이벤트 대회이다.

우승을 차지한 '로리 맥일로이'와 '더스틴 존슨'은 상금을 미국 간호사재단, 미국질병통제예방센터(CDC)에 전액 기부했으며,  대회에 참가한 선수들은 상금에 팬들의 즉석 모금까지 더해 총 900만 달러가 넘는 성금을 신종 코로나바이러스 감염증(코로나19)과 싸우는 의료진을 위해 사용할 계획이다.

코로나19 여파로 지난 3월13일 플레이어스 챔피언십 1라운드 이후 두 달 만에 열린 골프 경기라 많은 팬들의 이목이 집중됐으며.  트럼프 미국 대통령도 대회 도중 중계진과 전화 통화를 통해 "선수들이 경기하는 모습이 보기 좋다"며 관심을 보였다.

이번 대회는 코로나19 여파로 무관중으로 치러졌으며, 선수들은 반바지를 입고 캐디 없이 가방을 멨다. 또 그린에서 골프공도 직접 닦았다.

13번 홀부터 18번 홀(파4)까지 6개 홀에서 승부를 내지 못해 110만 달러를 걸고 17번 홀(파3·120야드)에서 니어핀 방식으로 치러진 연장전에서 로리 맥일로이는 웻지 샷 한방으로  볼을 홀 옆에 붙여 짜릿한 역전승을 차지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주요기사
이슈포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