UPDATED. 2019-10-16 22:04 (수)
운동화 기능성·내구성 제각각으로 나타나...소비자원, "성능 및 가격을 고려한 선택이 필요"
상태바
운동화 기능성·내구성 제각각으로 나타나...소비자원, "성능 및 가격을 고려한 선택이 필요"
  • 이미정 기자
  • 승인 2017.08.16 13:11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운동화 종합 결과표 <사진 / 한국소비자원>

[뉴스비전e 이미정 기자] 스포츠브랜드 운동화의 기능성과 내구성이 제품에 따라 차이가 있는것으로 나타났다.

한국소비자원은 소비자가 선호하는 10개의 스포츠 브랜드 운동화 총 13개(런닝화 10개, 워킹화 3개)를 대상으로 기능성, 내구성, 안전성 등의 성능을 시험·평가한 결과, 폼알데하이드 등 유해물질은 관련 기준에 적합했으나, 충격흡수 등의 기능성과 쉽게 닳지 않는 정도인 내마모성등의 내구성에서 제품에 따라 성능차이가 있는 것으로 나타났다고 16일 밝혔다.

미끄럼 저항에서는 ‘리복(아스트로라이드2D)’, ‘스케쳐스(고런5)’ 등 런닝화 2개 제품과 ‘뉴발란스(MW880RK3)’ 워킹화 1개 제품이 ‘마른 바닥’에서 쉽게 미끄러지지 않아 상대적으로 우수했고, ‘젖은 바닥’에서는 ‘데상트(스퍼트액션)’, ‘아식스(퓨젝스러쉬)’, ‘프로스펙스(마하런 101)’ 등 런닝화 3개 제품이 쉽게 미끄러지지 않아 상대적으로 우수했다. 

발바닥의 압력은 ‘스케쳐스(고런5)’ 런닝화 1개 제품과 ‘뉴발란스(MW880RK3)’ 워킹화 1개 제품은 보행 시 발에 전달되는 압력이 낮아 상대적으로 우수했다.

충격흡수는 ‘데상트(스퍼트액션)’와 ‘프로스펙스(마하런101)’ 등 런닝화 2개 제품과 ‘뉴발란스(MW880RK3)’ 워킹화 1개 제품이 상대적으로 우수했다.

겉창 내마모성은 6개 제품이 우수했으며, 일부 제품은 갑피의 내마모성이 미흡한것으로 나타났다.

겉창 내마모성면에서는 ‘뉴발란스(MSTROLZ1)’, ‘데상트(스퍼트액션)’, ‘르까프(베이퍼플러스)’, ‘리복(아스트로라이드2D)’, ‘아디다스(듀라모라이트)’ 등 런닝화 5개 제품과 ‘뉴발란스(MW880RK3)’ 워킹화 1개 제품이 상대적으로 낮았다.

마찰에 의해 신발 발등 부분의 천이 마모되는 정도를 평가한 결과, ‘아식스(퓨젝스러쉬)’ 런닝화 1개 제품은 건조 조건에서 갑피 내마모성이 25,600회 미만으로 권장기준에 미흡했다.

운동화 접착부위가 떨어지지 않는 정도를 시험한 결과, ‘뉴발란스(MSTROLZ1)’, ‘푸마(플렉스레이서)’ 등 런닝화 2개 제품의 박리강도가 200N/cm 이상으로 가장 높았다.

전기용품 및 생활용품 안전관리법에 따른 pH, 폼알데하이드, 아릴아민, 유기주석화합물 등 유해물질의 안전성과 혼용률, 제조자, 제조국, 취급주의 표시, 소비자상담실 등의 표시사항을 확인한 결과, 전제품 기준에 적합했다.

종합으로 보면, 프로스펙스’ 런닝화는 젖은 바닥 조건에서의 미끄럼 저항과 충격흡수가 ‘상대적으로 우수’했고, 박리강도가 런닝화의 평균보다 높았다.

‘데상트’ 런닝화는 젖은 바닥 조건에서의 미끄럼 저항과 충격흡수, 겉창의 내마모성이 ‘상대적으로 우수’했고, 박리강도가 런닝화의 평균보다 높았다.

‘나이키)’ 런닝화는 중량이 202g으로 런닝화 중 2번째로 가벼웠으나, 젖은 바닥 조건에서의 미끄럼 저항과 충격흡수, 겉창의 내마모성이 ‘보통’으로 나타났다.

‘뉴발란스’ 워킹화는 마른 바닥 조건에서의 미끄럼 저항과 발바닥의 압력, 충격흡수, 겉창의 내마모성이 ‘상대적으로 우수’했지만, 박리강도가 워킹화의 평균보다 낮았다.

소비자원은 "제품에 따라 기능성과 내구성에서 차이가 있어 성능 및 가격을 고려한 선택이 필요 하다"고 강조했다.


관련기사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주요기사
이슈포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