UPDATED. 2020-11-27 19:58 (금)
올 여름 골프 휴가는 영암 사우스링스CC로... 노캐디 2인 플레이와 카트 페어웨이 진입도 가능.
상태바
올 여름 골프 휴가는 영암 사우스링스CC로... 노캐디 2인 플레이와 카트 페어웨이 진입도 가능.
  • 권원배 기자
  • 승인 2020.06.15 10:04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영암 사우스링스cc [사진=아이엘투어제공]
영암 사우스링스cc [사진=아이엘투어제공]

코로나 19로 인에 매년 해외로 떠나던 휴가를 포기하고 국내로 눈을 돌리는 골퍼들에게 희소식이 있다. 태양과 바다가 아름다운 고장 영암에 아시아 최대 관광, 레져 기업 도시를 개발하는 ‘솔라시도’ 프로젝트의 첫번째 작품 영암 사우스링스CC는 총 54홀 규모 현재 45홀 개장한 골프장으로 국내 최초로 노캐디 2인 플레이가 가능하고, 2부에는 카트 페어웨이로 진입도 가능하여, 편리하게 이용할 수 있다. 국내 해외 골프여행 전문 여행사 아이엘투어(대표:김기만)에서는 이러한 자연친화적이고 편리한 골프장 영암 사우스링스CC에서 라운딩하는 패키지 상품을 판매중이다.

1박 2일부터 4박 5일까지 원하는 날짜와 일정으로 선택이 가능하며, 7월 휴가철 요금은 1박2일 23만원, 2박3일 35만원, 3박4일 47만원, 4박5일 59만원( 그린피 호텔2인1실 카트비 조식 포함 노캐디)에 예약 접수 중이다. 자차 이용 기준이며 매주 월요일에 아이엘 투어 에서 버스를 제공 하는 상품도 판매중 으로 3박4일에 63만원에 올포함, 중식만 별도로  출발 한다. 출발 장소는 종합운동장 사당역 과천관문공원 죽전에서 버스가 출발한다.

한편, 사우스링스영암CC는 영암호 일대 매립지에 조성된 골프코스로 스코틀랜드의 링스 코스를 새롭게 재해석하여 창조적이고 도적적인 링스 코스로 탄생했다. 세계적으로 인정받은 두 설계가 짐앵과 카일필립스의 작품을 한 곳에서 볼 수 있는 유일한 골프장으로 서로 다른 개성의 두 코스를 경험할 수 있다.기획 단계부터 지속가능한 골프장, 자연친화적 골프장을 모토로 원형지의 특성을 코스 설계에 반영, 코스 곳곳에서 생태 습지, 토착 수종, 수로, 철새 등을 만날 수 있는 아름다운 골프장이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주요기사
이슈포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