UPDATED. 2020-07-11 18:42 (토)
싹쓰리 "마음을 싹쓸할 노래 탄생하나"...후보곡 공개
상태바
싹쓰리 "마음을 싹쓸할 노래 탄생하나"...후보곡 공개
  • 정유진 기자
  • 승인 2020.06.12 21:15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  13일 방송되는 MBC TV 예능물 '놀면 뭐하니?' / 사진 = 뉴시스 ]
[ 13일 방송되는 MBC TV 예능물 '놀면 뭐하니?' / 사진 = 뉴시스 ]

'놀면 뭐하니?' 여름 프로젝트 혼성그룹 '싹쓰리'의 유재석, 이효리, 비(정지훈)가 유명 작곡가들이 싹쓰리의 데뷔를 위해 준비한 타이틀 후보곡을 블라인드 테스트한다.

13일 방송되는 MBC TV 예능물 '놀면 뭐하니?'에서는 데뷔를 코앞에 둔 싹쓰리 유두래곤(유재석), 린다G(이효리), 비룡(비)이 타이틀곡 1차 후보들을 들어본다. 여러 프로듀서 및 작곡가들이 싹쓰리와의 작업에 뜨거운 관심을 보이고 있는 가운데 이날 방송을 통해 타이틀곡 1차 후보들이 공개된다.

한 자리에 모인 싹쓰리 유두래곤, 린다G, 비룡은 작곡가들이 보내온 곡을 들어본다. 혈연, 지연, 학연, 유명세 상관없이 오롯이 올여름 시청자들에게 에너지를 선물하고, 싹쓰리 세 사람의 매력을 담을 수 있는 곡을 선정하기 위해 '블라인드 테스트'로 진행한다.

이번 블라인드 테스트에는 90년대를 대표하는 유명 작곡가부터 뉴트로 대표 주자, '놀면 뭐하니?' 소속 '트로트 왕자' 유산슬을 키운 작곡가 등 어마어마한 능력자들이 참여했다고 전해진다.

사뭇 진지한 자세로 흘러나오는 음악에 집중하던 싹쓰리 멤버들은 날카롭게 곡의 트렌드를 분석하고 평가한다. 유두래곤은 운명 같은 노래에 전주부터 저절로 몸을 들썩인다. 유두래곤은 "나의 가슴을 뛰게 만드는 비트"라며 흥을 표출했고, 린다G와 비룡은 그런 유두래곤을 보며 질색했다고 해 싹쓰리의 특급 케미를 기대하게 만든다.

유두래곤은 130BPM 이상인 빠른 곡을 선호하고, 린다G와 비룡은 각각 필과 퍼포먼스를 펼칠 수 있는지 여부를 곡 평가 척도로 삼는 등 서로 다른 음악 색깔 때문에 대립한다. 급기야 세 사람은 프로듀싱 욕심을 내며 타이틀곡 블라인드 테스트에 도전장을 내밀 것을 예고한다고 해 기대감을 키운다.

또 유두래곤은 소속사 대표 찬스로 90년대 가요계 산 증인인 작곡가 일타 강사를 만나 흥하는 여름 댄스곡의 히트 비결을 배웠다는 후문이다.

유두래곤-린다G-비룡 싹쓰리의 마음을 싹쓸 노래가 탄생할까. 싹쓰리의 타이틀곡 블라인드 테스트 현장은 13일 오후 6시30분 방송되는 '놀면 뭐하니?'를 통해 확인할 수 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주요기사
이슈포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