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게임뷰
[게임뷰] 넥슨 "상반기 사상최대 실적... 2분기 영업익 1천653억원"
던전앤파이터 <사진 / 뉴스비전e>

[뉴스비전e 장연우 기자] 넥슨이 1분기에 이어 2분기에도 사상 최대 실적을 기록하며 상반기 누적 기준으로도 사상 최대 실적을 달성했다. 

일본 증시에 상장된 국내 게임 개발사 넥슨은 올해 2분기 영업이익이 1천653억원(엔화 163억엔)으로 작년 2분기보다 22%(엔화 기준) 증가했다고 10일 도쿄증권거래소에 공시했다.

매출은 4천778억원(엔화 471억엔)으로 23% 증가했고, 순이익은 1천974억원(엔화 194억엔)으로 157% 증가했다. 상반기 누적 매출은 1조2천348억원이다.

2분기 매출의 66%에 달하는 3천174억원은 중국을 비롯한 해외 시장에서 발생했다.

1분기에 이어 중화권에서 '던전앤파이터'가 좋은 성과를 거뒀고 일본에서는 '히트', '하이드 앤드 파이어' 등 작년 출시한 신작 게임이 인기를 끌었다.

동남아 지역에서도 유명 온라인 게임 삼국지의 지식재산권(IP)을 활용해 출시한 '진·삼국무쌍 : 언리쉬드'를 중심으로 성과를 내고 있다. 이 게임은 출시 한 달 만에 500만 글로벌 누적 다운로드 수를 돌파하고 대만, 홍콩, 베트남 등 아시아권 주요 국가에서 애플 앱스토어 최고 매출 순위 상위권을 기록하고 있다.

6월에는 태국의 게임 퍼블리셔 iDCC의 잔여 지분 인수를 완료하고 '넥슨 타일랜드'로 사명을 변경해 본격적인 동남아시아 시장 공략에 나서고 있다.

넥슨일본법인 오웬 마호니 대표이사는 "1분기에 이어 매출과 영업이익, 순이익 모두 전망치를 상회하는 성과를 거뒀다"며 "하반기 '다크어벤저 3'를 비롯해 'AxE', '야생의 땅: 듀랑고', '로브레이커즈' 등 기대작들을 출시해 온라인과 모바일을 아우르는 성장을 이어가겠다"라고 전했다. 

장연우 기자  newsvision-e@hanmail.net

<저작권자 © 뉴스비전e,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icon관련기사 icon[게임뷰] 웹젠 "2분기 영업이익 전년비 23.6% 감소... IP제휴사업 및 해외사업 준비해 하반기 시장 대응" icon[게임뷰] 와이디온라인, 2Q 영업손실 19억원..."하반기 신작 출시로 실적 회복 전망" icon[게임뷰] 넥슨, ‘다크어벤저 3’ 협동 콘텐츠 ‘길드 레이드’ 업데이트 icon[게임뷰] 컴투스, 2분기 매출 1,294억 원... 7분기 연속 해외 매출 1,000억원 넘어 icon[게임뷰] 엔씨소프트, 2분기 영업이익 376억원... 전년비 56% 감소 icon[게임뷰] 넷마블, 대작 모바일 MMORPG ‘테라M’ 티저페이지 전격 오픈...연내 출시 예정 icon[게임뷰] NHN엔터테인먼트, 2Q 영업익 99억원...전년比 4.1% 감소 icon[게임뷰] 선데이토즈, 2분기 영업이익 87억원... 전년비 13% 증가 icon[게임뷰] 넷마블, 리니지2 레볼루션 본격 토크쇼 '공썰전 시즌2' 시작 icon[게임뷰] 게임빌, '별이되어라' 업데이트 실시... 신규 콘텐츠 새로 추가 icon[게임뷰] 스마일게이트 ‘탄: 끝없는 전장’, ‘짱짱 세져라’ 업데이트 icon[게임뷰] 넷마블, 2분기영업이익 1,051억원...전년비 99.7% 증가 icon[게임뷰] 삼성전자, 스팀용 PC 게임 화면을 TV로 스트리밍 해주는 '스팀링크' 앱 출시... TV업계 최초 icon[노마드N] 지분율 낮아 '총수' 아니라는 이해진 네이버 창업자... 넥슨으로의 엠플레이 지분매각 시점부터 눈길가는 이유는?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