UPDATED. 2019-12-13 17:01 (금)
[뉴스비전e] 메시, 역대 최다 발롱도르 수상... 손흥민 선수도 22위에 올라
상태바
[뉴스비전e] 메시, 역대 최다 발롱도르 수상... 손흥민 선수도 22위에 올라
  • 권원배 기자
  • 승인 2019.12.03 18:08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메시는 역다 최대 6번 발롱도르를 수상했다. [사진=뉴시스]

리오넬 메시(바르셀로나)가 2019 세계 최고의 축구 선수에게 주어지는 발롱도르를 수상했다.

메시는 3일 오전 4시 30분 프랑스 파리에 위치한 샤틀레 극장에서 열린 2019 발롱도르 시상식에서 올해의 발롱도르 주인공이 됐다.

또 다른 수상 후보였던 리버풀의 버질 판 다이크와 유벤투스의 크리스티아누 호날두는 2, 3위에 이름을 올렸다. 특히 판 다이크는 유럽축구연맹(UEFA) 챔피언스리그 우승을 이끌며 수상이 유력했지만 메시를 넘지 못했다.

메시는 2009, 2010, 2011, 2012, 2015년에 이어 통산 6번째 발롱도르를 수상했다. 지난해까지 나란히 5회를 기록한 호날두를 제치고 역대 최다 수상자로 등극했다.

손흥민 선수는 아시아 선수 최고 순위인 22위에 올랐다. [사진=뉴시스]

한편, 토트넘의 손흥민 선수도 22위를 차지하여 새 역사를 썼다. 이는 아시아 축구 역사상 최고 순위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주요기사
이슈포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