UPDATED. 2019-10-16 21:29 (수)
서울 아파트값, 1년만에 최고 상승률...전셋값 상승률도 9·13이후 최대
상태바
서울 아파트값, 1년만에 최고 상승률...전셋값 상승률도 9·13이후 최대
  • 유가온 기자
  • 승인 2019.10.02 17:44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 그래픽 = 뉴시스 ]
[ 그래픽 = 뉴시스 ]

서울 아파트값이 지난해 9·13 대책 시행 이후 최고 상승률을 기록했다. 전셋값도 최근 1년 내 가장 많이 뛴 것으로 집계됐다.

2일 한국감정원의 '주간 아파트 가격 동향' 자료에 따르면 9월 다섯째 주(30일 기준) 서울 아파트값은 0.08% 상승해, 전주(0.06%) 대비 0.02%p(포인트) 확대됐다. 지난해 10월1일(0.09%) 이후 상승률이 가장 높다.

정부의 민간택지 분양가 상한제 등 규제 예고에도 저금리 기조 속에 풍부한 유동성이 시장에 지속 유입되고 가을철 이사수요와 집값 상승 기대 심리 가중된 데 따른 것이다. 다만 정부가 1일 대출 규제 강화와 분양가 상한제 강행 의지를 밝힌 '최근 부동산 시장 점검 결과 및 보완방안'은 이번 통계에는 반영되지 않았다.

지역별로는 서울 동남권, 강남4구 지역이 0.11% 상승하며, 9·13대책 시행 직후인 9월 셋째 주(0.29%) 이후 최고 상승률을 나타냈다.

송파구(0.14%), 강남구(0.13%), 서초구(0.09%)는 물론 대단지 아파트 입주가 진행 중인 강동구(0.08%)도 오름폭이 확대됐다.

이어 광진구(0.13%), 마포구(0.11%), 성동구(0.08%), 용산구(0.07%), 동대문구(0.07%), 양천구(0.07%), 강서구(0.05%) 등 순으로 상승률이 높았다. 서울 25개 자치구 전체가 오름세다.

감정원 관계자는 "신축 아파트값 상승의 영향이 재건축과 상대적 저평가 단지 등으로 확산하며 상승폭이 확대되는 추세"라면서도 "시장 상황을 두고 볼 필요가 있지만 정부의 추가 규제 의지가 강력해 서울 집값 상승률이 더 커지기는 쉽지 않은 상황"이라고 말했다.

경기(0.06), 인천(0.02%)도 서울 인접 지역이나 교통개발 호재 지역을 중심으로 오름세다.

경기는 과천시(0.43%), 하남시(0.30%), 성남 수정구(0.28%), 광명시(0.22%), 용인시 수지구(0.16%) 등의 상승세가 두드러졌다. 인천은 계양구(0.10%), 부평구(0.04%) 등이 상승했다. 수도권 아파트값 상승률도 전주 대비 확대(0.05→0.06%)됐다.

전국 기준 아파트 매매가격도 0.01% 올라 2주 연속 상승세다.

지방 아파트값은 0.03% 하락해, 전주와 동일한 변동률을 유지했다.

시도별로는 대전(0.27%)이 큰 폭의 오름세를 나타낸 가운데 울산(0.03→0.06%)도 상승폭이 전주 대비 확대됐다. 대구(0.02%), 충남(0.02%)도 소폭 오름세다. 광주, 세종, 전남 등은 보합, 충북(-0.26%), 강원(-0.14%), 경남(-0.11%), 전북(-0.11%) 등은 하락했다.

한편 서울 아파트 전셋값도 최근 1년 내 최대 상승률을 기록했다.

서울 아파트 전셋값은 금주 0.07% 올라, 전주(0.05%) 대비 오름폭이 커졌다. 이는 지난해 9월 셋째 주(0.09%) 이후 가장 높은 상승률이다.

자치구별로는 강북구(-0.04%), 강동구(-0.02%)를 제외한 서울 전 지역이 상승세다.

강서구(0.17%)가 마곡지역 전세 수요로 매물 부족 현상이 나타나며 큰 폭의 오름세를 나타내고 양천구(0.12%), 영등포구(0.12%), 노원구(0.11%), 성동구(0.09%), 마포구(0.08%) 등도 평균을 웃도는 상승률을 나타냈다.

수도권(0.08%)은 인천(0.03%), 경기(0.09%) 등이 전주 대비 상승폭이 줄면서 전주와 동일한 상승률을 기록했지만 일부 지역에서 전세대란 조짐이다.

특히 3기 신도시 예정지 중 과천은 한 주 동안 0.91%, 하남은 0.53% 올라 청약대기 및 가을 이사철 수요 증가에 따른 매물 부족 현상이 심화하고 있다.

전국(0.04%) 아파트 전셋값도 전주(0.03%) 대비 오름 폭이 커졌다. 시도별로는 세종(0.17%), 대구(0.14%), 충남(0.08%) 등은 상승하고, 충북(-0.12%), 제주(-0.10%), 전북(-0.09%), 경남(-0.08%), 강원(-0.06%) 등은 하락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주요기사
이슈포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