UPDATED. 2019-10-16 22:04 (수)
현아, 대학 축제서 '치마 올리기 퍼포먼스' 에 누리꾼 갑론을박
상태바
현아, 대학 축제서 '치마 올리기 퍼포먼스' 에 누리꾼 갑론을박
  • 윤승하 기자
  • 승인 2019.09.20 19:18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 사진 = 뉴시스 ]
[ 사진 = 뉴시스 ]

가수 현아가 대학교 축제에서 치마를 올린 퍼포먼스에 대해 온라인에서 갑론을박이 벌어지고 있다.

가요계에 따르면, 현아는 19일 오후 경기도 한 대학교 축제에서 '립 앤 힙' '빨개요' 등의 무대를 선보였다. 

히트곡 '버블팝' 무대에서 화려한 춤사위를 이어가던 현아는 돌연 뒤로 돌아서서 치마를 걷어 올렸다. 힙라인이 드러나는 검정 속바지가 노출됐다. 엉덩이도 흔들었다.

관객들의 열기에 취한 쇼맨십일 수 있다. 그런데 한편에서는 일반인도 찾아와 관람할 수 있는 학교의 축제였다는 점에서 현아의 행동이 과하다는 지적이 나왔다.

해당 장면이 유튜브 영상 등을 통해 퍼저냐가면서 네티즌들 사이에서 상반된 의견이 나오고 있다. "눈살이 찌푸러진다", "현아라서 할 수 있는 당당한 퍼포먼스" 등으로 맞서고 있다.

일부에서 지적이 이어지자 현아는 20일 자신의 인스타그램에 "제가 어제 다녀온 행사는 대학교 행사였고 바로 옆에 간단한 바 또는 알코올 주류 등이 있었어요. 모두가 재밌고 즐겁게 놀 수 있는 파티였어요. 마음 놓으시고 걱정하지 마세요"라고 적었다.


관련기사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주요기사
이슈포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