UPDATED. 2019-10-16 22:04 (수)
또 다시 태풍 '17호 타파'...한국으로 빠르게 접근
상태바
또 다시 태풍 '17호 타파'...한국으로 빠르게 접근
  • 이수진 기자
  • 승인 2019.09.18 17:21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 그래픽 / 뉴시스 ]
[ 그래픽 / 뉴시스 ]

 일본 해상에서 발생한 열대저압부가 태풍으로 커질 전망이다. 태풍 발달 후에는 우리나라 쪽으로 접근할 가능성도 있다.

기상청은 18일 "일본 오키나와 남동쪽 해상에서 지난 17일 발생한 열대저압부가 느리게 북서진하며 24시간 이내에 태풍으로 발달할 것으로 예상된다"고 밝혔다.

이 열대저압부는 이날 오전 9시 기준 중심기압 1000hPA, 중심부근 최대풍속 54㎞/h의 규모로 일본 오키나와 남남동쪽 약 630㎞ 부근 해상에서 10㎞/h의 속도로 북서진하고 있다.

기상청에 따르면 이 열대저압부는 28도 이상의 고수온역을 통과하면서 저기압순환이 강화돼 태풍으로 발달할 것으로 보인다.

이후 대만 인근에서 북태평고기압 가장자리를 따라 북동진하며 우리나라로 빠르게 접근할 것으로 보인다고 기상청은 전했다.

아울러 기상청은 "진로는 우리나라로 접근하나 구체적 경로는 미지수"라며 "일본 규슈나 대한해협을 통과할 수도 있고 한반도에 상륙할 수도 있는 등 변동성이 크다"고 설명했다.

다만 "동반된 비구름대의 규모나 강도가 클것으로 예상돼 오는 22~23일 사이 남부지방과 동해안을 중심으로 대량의 강수가 집중될 가능성이 커지고 있어 예의주시해야 한다"고 덧붙였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주요기사
이슈포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