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경제 유통
전지현 머릿결 갖고 싶다면? LG생활건강 ‘프로폴리테라’
ⓒLG생활건강

[뉴스비전e] LG생활건강은 헤어 코스메틱 브랜드 ‘엘라스틴’에서 노화로 인해 손상된 두피와 모발을 건강하게 관리할 수 있는 ‘프로폴리테라’를 출시했다. 7년 만에 엘라스틴 모델로 컴백한 전지현이 홍보하는 첫 번째 제품으로 헤어 안티에이징 효과를 경험할 수 있다. 

엘라스틴 ‘프로폴리테라’는 두피나 모발도 피부처럼 나이가 들어 탄력이 줄고 끊어지며 거칠어지는 증상에 착안했다. 샴푸와 컨디셔너, 트리트먼트에 호주산 명품 프로폴리스를 넣어 모발과 두피의 노화 증상에 새로운 솔루션을 제공한다. 프로폴리테라는 특히 비타민, 무기질 등이 풍부한 프로폴리스의 성분을 두피와 모발에 전달하고자 영양소 파괴를 줄이는 ‘수용성 추출법’으로 가공했다. 

실제로 프로폴리테라는 ‘헤어 안티에이징 효능’ 평가를 완료했다. 프로폴리테라 샴푸(손상모발용)와 컨디셔너, 트리트먼트, 오일세럼을 동시에 사용하면 모발 탄력 33%, 거칠기 200%, 끊어짐 103% 등이 개선되는 것으로 확인됐다. 

소비자 만족도도 높은 것으로 조사됐다. LG생활건강이 40~50대 여성 50명을 대상으로 소비자 만족도를 조사한 결과 프로폴리테라(힘없는모발용) 샴푸를 7일간 사용해본 소비자의 96%는 ‘모발 볼륨이 개선됐다’고 응답했고, 92%는 ‘두피가 탱탱해졌다’고 밝혔다. 재구매 의사를 밝힌 소비자도 90%에 달했다. 

한편 프로폴리테라는 엘라스틴 모델로 돌아온 전지현이 홍보하는 첫 번째 제품이다. 청초한 긴 생머리 아이콘으로서 세월이 지나도 풍성하고 윤기 있는 머리 결을 유지한 변함없는 전지현의 모습을 통해 프로폴리테라의 안티에이징 효능을 홍보한다. 특히 27일 TV 등을 통해 광고가 공개된 뒤 ‘역시 엘라스틴은 전지현’, ‘옛날과 변한 게 하나도 없다’ 등의 반응으로 흥행 기대감이 고조되고 있다. 

프로폴리테라는 노화 증상에 따라 ‘가늘고 힘 없는 모발용’과 ‘건조하고 손상된 모발용’ 샴푸 두 종류와 컨디셔너, 트리트먼트, 오일세럼으로 출시됐다. 

LG생활건강은 프로폴리테라는 두피와 모발을 위한 프로폴리스의 영양과 골드 펄을 담은 차별화된 제품이라며 그동안 경험하지 못한 헤어 안티에이징 효과를 느낄 수 있을 것이라고 밝혔다. 

유진희 기자  news@nvp.co.kr

<저작권자 © 뉴스비전e,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유진희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icon관련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