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4차산업 VR/AR/게임
[게임뷰] 게임빌, 전분기比 영업손실 축소에 당기순익 흑자전환..."2분기 기대작 3종 출시"

[뉴스비전e 장연우 기자 게임빌(대표 송병준)이 2018년 1분기 실적에 대해 매출 236억원, 영업손실 58억 원, 당기순이익 37억 원을 기록했다고 11일 밝혔다. 

전분기 대비 매출은 소폭 증가했고, 영업손실이 대폭 축소되면서 당기순이익도 흑자 전환됐다.  

기존 스테디셀러들과 신작들을 바탕으로 국내 매출(45%)과 해외 매출(55%)이 고른 비중을 차지했다.

게임빌은 글로벌 타깃으로 2분기에만 기대작 3종을 쏟아낸다.

이달 중 출격할 MMO 워게임 ‘가디우스 엠파이어(Gardius Empire)’를 필두로 ‘로열블러드(Royal Blood)’, ‘자이언츠 워(GIANTS WAR)’가 본격적인 성장세에 힘을 보탤 전망이다. 

특히 게임빌의 글로벌 인프라와 서비스 운영 노하우를 기반으로 세계적인 MMORPG의 성공을 목표로 하고 있는 ‘로열블러드’는 성장 밸런스 및 플레이 동선을 개편하고, 신규 콘텐츠를 추가하는 등 글로벌 시장 환경에 맞추어 새롭게 업그레이드하여 출격을 앞두고 있다.

하반기에는 더욱 다양한 장르의 신작들로 총공세가 이어질 예정이다.

‘엘룬(Elune)’, ‘탈리온(TALION)’, ‘코스모 듀얼(Cosmo Duel)’, ‘게임빌 프로야구’, ‘NBA GO(가제)’, ‘피싱마스터2’ 등 MMORPG부터 스포츠, 캐주얼, 전략 RPG까지 다양한 장르의 기대작들로 세계 시장 공략에 나선다. 

무엇보다 ‘엘룬’, ‘게임빌 프로야구’ 등 다수의 자체 개발작이 포진되어 있고, 글로벌 비즈니스 경쟁력을 통해 획득한 세계적인 라이선스 신작과 유망 파트너들과의 협력 작품 등이 라인업을 갖추고 있어 전망이 밝다.    

게임빌은 앞으로 스테디셀러와 신작의 조화를 바탕으로 국내·외 시장에서 뚜렷한 성장세를 잇기 위해 집중할 계획이다.  

장연우 기자  newsvision-e@hanmail.net

<저작권자 © 뉴스비전e,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icon관련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