UPDATED. 2019-11-20 11:37 (수)
SK텔레콤, 2019년 2분기 실적발표
상태바
SK텔레콤, 2019년 2분기 실적발표
  • 나일산 기자
  • 승인 2019.08.02 10:30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2일 SK텔레콤(대표이사 박정호)이 연결 재무제표 기준으로 2019년 2분기 매출 4조4370억원, 영업이익 3228억원, 순이익 2591억원의 실적을 기록했다고 밝혔다.

연결 기준 매출, 영업이익은 전 분기 대비 각각 2.4%, 0.1% 증가했다. 무선 사업 매출이 반등하고 미디어, 보안, 커머스 사업이 성장세를 이어가며 올해 1분기보다 개선된 실적을 달성했으며순이익은 SK하이닉스의 지분법 이익 감소로 전 분기 대비 30.7% 줄었다.

무선 사업, 5G 1위로 7분기 만에 매출 반등… 마케팅, 5G투자 비용은 증가 했다.
SK텔레콤은 4월 3일 세계 최초 5G 개통 후 3개월 만에 가입자 53만명(2019년 6월말 기준)을 확보해 5G 점유율 1위를 차지했다.

이로써 별도 기준 매출은 2조8477억원으로 전 분기 대비 1.3% 늘었다. 무선(MNO) 매출은 2017년 4분기부터 지속 하락하다가 7분기만에 상승 전환했다.

SK텔레콤은 5G 가입 고객이 안정적인 네트워크와 차별화된 서비스 혜택을 체감할 수 있도록 전사적인 노력을 기울이고 있으며 연내 5G 가입자가 200만명을 넘어설 것으로 기대하고 있다.

한편 미디어, 보안, 커머스 사업은 2분기에도 성장세를 이어갔다. 동 사업의 2분기 매출은 SK텔레콤 전체 매출의 약 36%를 차지하며 든든한 성장 버팀목이 됐다. 지난해 4대 사업부 중심으로 사업 포트폴리오를 재편한 것이 주효했다는 평가다.

윤풍영 SK텔레콤 Corporate센터장은 “5G 초시대에도 1위 사업자의 위상을 이어갈 것”이라며 “미디어, 보안, 커머스 중심의 New ICT 사업을 지속 확대해 SK텔레콤의 기업가치를 재평가 받을 것”이라고 말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주요기사
이슈포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