신한카드, 빅데이터 기반 초개인화 서비스 오픈
상태바
신한카드, 빅데이터 기반 초개인화 서비스 오픈
  • 김도현 기자
  • 승인 2019.05.30 16:21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뉴스비전e] 신한카드가 기존 혜택추천 서비스를 한 단계 진화시킨 초개인화 서비스를 선보인다. 

신한카드는 빅데이터, 마케팅, 디지털 역량을 결집하여 고객 개개인별로 상황에 따른 맞춤혜택을 제공하는 초개인화 서비스를 선보인다. 

초개인화 서비스는 기존의 공급자 편의 중심의 데이터를 고객 중심으로 재정비하고 고객의 TPO(Time, Place, Occasion)를 정확히 예측하는 알고리즘과 플랫폼을 기반으로 고객이 필요한 시점에 최적의 맞춤 혜택을 줌으로써 차별적인 경험을 제공하는 것이다. 

특히 혜택추천영역에서는 실시간 프로세스 도입을 통해 월 단위 또는 일 단위였던 기존 혜택제안 방식이 아닌 하루 중에서도 상황에 따라 맞춤 혜택이 변경될 수 있도록 했다. 

날씨, 상권 등 외부정보 역시 실시간으로 시스템에 반영되어 그때그때 변하는 날씨 및 지역특성 등이 마케팅 및 서비스에 반영될 수 있게 됐다. 

마케팅 대상을 선별하고 마케팅에 대한 고객반응을 학습하여 프로그램을 개선해주는 인공지능 알고리즘도 적용됐다. 

이번에 시행되는 초개인화 서비스가 신한카드와 가맹점, 제휴사 및 신한그룹 계열사들이 보유한 다양한 고객서비스들을 연결하여 서로의 가치를 높이는 비즈니스 플랫폼으로 발전할 것으로 보고 있다. 

신한카드는 이번 신한카드가 제공하는 초개인화 서비스를 필두로 향후 고객 한 명 한 명을 위한 소비자 금융시대가 도래할 것이라고 전망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주요기사
이슈포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