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biz&cul
행복얼라이언스, 나눔의 가치를 전달합니다즐거운 나눔 축제 ‘함께해서행복해’ 개최...기업과 개인이 함께 만드는 사회변화 네트워크

연말을 앞두고 즐거운 나눔 페스티벌이 열린다.

기업과 개인이 함께 만드는 사회변화 네트워크 행복얼라이언스가 10월 27일 부산 영화의 전당, 11월 10일 서울 세종대학교 대양홀에서 2018 행복얼라이언스 데이(DAY) ‘함께해서행복해’를 개최한다.

‘함께해서행복해’는 일상 속 작은 나눔과 착한 소비만으로도 큰 사회변화를 이끌 수 있다는 메시지를 대중과 나누기 위해 준비한 행사이다. 작년 첫 행사 이후 뜨거운 반응에 힘입어 올해 개최 지역을 서울과 부산, 2개 지역으로 늘리고 참가자 수도 작년 600명에서 4,000명 규모로 늘렸다.

행사 구성은 국내 유명 인사들이 메시지를 전하는 ‘토크 콘서트’와 인기 아티스트들이 펼치는 ‘뮤직 콘서트’, 약 50개 소셜 벤처가 참여하는 ‘플리마켓’이다.

[SK행복나눔재단 제공]

토크 콘서트에는 방송인이자 사회적기업가 ‘알베르토 몬디’, 건축가 ‘유현준’, 비타민엔젤스 창업자 ‘염창환 박사’, 가수 ‘루나’가 참여하여 일상 속 나눔의 가치와 행복얼라이언스가 주목하는 ‘어려운 아동을 도와야 하는 이유’에 대해 청중과 이야기를 나눈다. 

행복얼라이언스 홍보대사인 ‘BoA’를 비롯해뮤지컬 배우 ‘정선아’와 ‘한지상’, 가수 ‘NCT DREAM’, ‘볼빨간사춘기’, ‘박정현’, ‘10cm' 다양한 아티스트가 뮤직 콘서트에서 나눔 메시지와 함께 즐거운 무대를 선보인다. 콘서트홀 주변으로는 패션, 키즈, 생활 등 다양한 제품을 판매하는 소셜 벤처 플리마켓이 열린다.

행복얼라이언스는 모든 프로그램을 기부와 사회변화에 연계함으로써 일상 속 나눔이라는 메시지에 깊이를 더한다. 플리마켓 수익금을 결식 우려 아동을 위한 사회적 기업 ‘행복도시락’에 기부하고, 콘서트도 자원봉사, 기부 크라우드펀딩, 이벤트 등 행복얼라이언스 사회변화 프로그램 참여자 대상으로 초청한다.

9월 11일 열리는 행복얼라이언스 페이스북 매칭 그랜트 기부 이벤트를 시작으로, 9월 말부터 크라우드펀딩, 자원봉사, 멤버사 이벤트 등에 참가하면 토크&뮤직 콘서트에 추첨 후 초청받을 수 있다. 플리마켓은 콘서트 티켓 없이 누구나 자유롭게 참여할 수 있다.

김용갑 SK행복나눔재단 총괄본부장은 “함께해서행복해는 지난해보다 더 많은 사람들에게 나눔의 가치와 의미를 전달하고자 올해 규모를 늘리고 프로그램에 깊이를 더했다”며 “앞으로도 행복얼라이언스는 대중에게 일상 속 나눔 메시지를 확산해 사회 전반에 건강하고 즐거운 기부 문화가 자리잡을 수있도록 노력할 것”이라고 전했다.

행복얼라이언스는 기업과 개인이 함께 힘을 합쳐 사회문제를 해결하자는 취지로 2016년 11월 출범한 국내 최대 사회변화 네트워크다. 아동 삶의 질 향상을 첫 번째 목표로 선정하여, 결식·장애·위생 등 다양한 아동 관련 문제 해결에 앞장서고 있다. SK행복나눔재단이 사무국 역할을 하고 있으며 도미노피자, 라이온코리아, SM엔터테인먼트 등 42개 기업이 참여하고 있다.

이장혁 기자  hymagic@nvp.co.kr

<저작권자 © 뉴스비전e,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이장혁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icon관련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