UPDATED. 2021-01-19 21:17 (화)
북촌 최상류층 한옥에서 음악감상 하세요...'제1회 북촌 음악회' 개최
상태바
북촌 최상류층 한옥에서 음악감상 하세요...'제1회 북촌 음악회' 개최
  • 이미정 기자
  • 승인 2016.06.22 11:46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사진 / 뉴스비전e>

[뉴스비전e 이미정 기자] 서울역사박물관은 토요일인 25일 오후 6시 종로구 가회동 북촌 백인제가옥에서 '만남'을 주제로 '제1회 북촌 음악회'를 연다.


백인제가옥은 전통·일본 양식이 접목된 근대 한옥으로, 일제강점기 서울의 최상류층이 살던 최고급 가옥이다.

영화 '암살'에서 친일파 강인국의 저택으로 등장하기도 했다.


'아늑한 안채마당'에 마련되는 무대에는 국내 정상급 국악, 클래식 연주자들이 올라 전문성과 대중성을 겸비한 곡들을 들려준다.


오페라 가수인 서혜연 서울대 성악과 교수가 기획·음악감독을 맡았다. 대금 원장현, 장고 원완철을 비롯해 호른 김정기, 바이올린 엄자경·김미경, 비올라 임요섭, 첼로 차은미 등 연주자들이 10곡을 들려준다.


공연은 무료이며 누구나 관람할 수 있다. 자세한 내용은 서울역사박물관 홈페이지(www.museum.seoul.kr)나 서울시 홈페이지(www.seoul.kr)에서 확인할 수 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주요기사
이슈포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