UPDATED. 2021-04-19 14:08 (월)
한미글로벌, 정준호∙이하정, 사회복지법인 '따뜻한동행' 후원회장 위촉
상태바
한미글로벌, 정준호∙이하정, 사회복지법인 '따뜻한동행' 후원회장 위촉
  • 김소진 기자
  • 승인 2021.04.01 12:54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정준호∙이하정 부부, 장애 없는 따뜻한 세상 위한 나눔문화 확산 앞장선다
왼쪽 김종훈이사장,가운데 정준호, 오른쪽 이하정[사진=한미글로벌제공]
왼쪽 김종훈이사장,가운데 정준호, 오른쪽 이하정[사진=한미글로벌제공]

 

사회복지법인 따뜻한동행(이사장 김종훈)이 1일 서울 강남구의 한미글로벌㈜ 사옥에서 배우 정준호, 아나운서 이하정 부부를 ‘따뜻한동행 후원회장’으로 위촉했다.

정준호∙이하정 부부는 앞으로 따뜻한동행의 후원회장으로서 장애인들의 입장을 대변하고 장애 없는 따뜻한 세상을 만들기 위한 대중적 관심을 촉구하며, 따뜻한 변화를 만드는 기부 문화 활성화를 위한 역할을 할 예정입니다.

정준호 후원회장은 위촉식에서 “지난 2007년 장애인의 날에 올림픽공원에서 여의도까지 왕복 22시간 동안 휠체어 마라톤을 하며 앞으로 내가 할 수 있는 일이 무엇일지 많은 고민을 했다. 이렇게 장애 없는 따뜻한 세상을 만드는 따뜻한동행에 아내와 함께 참여할 수 있게 되어 무척 기쁘다” 라고 소감을 밝혔다.

 함께 후원회장으로 위촉된 이하정 아나운서 또한 “우리 아이들이 살아가는 세상은 장애인과 비장애인이 함께 살아갈 수 있는 조금 더 따뜻한 세상이면 좋겠다”라며 “우리 부부가 실질적으로 도움이 될 수 있도록 노력하겠다”고 말했다.

따뜻한동행 김종훈 이사장은 “평소 선한 영향력을 전파해 온 정준호∙이하정 부부를 후원회장으로 위촉하게 되어 기쁘다”며 “장애인과 비장애인이 함께 더불어 살아가는 세상을 위한 나눔 문화 확산에 큰 역할을 해주기를 부탁드린다”고 말했다.

장애 없는 따뜻한 세상을 만드는 사회복지법인 따뜻한동행은 지난 2010년에 설립되었으며 장애인을 위한 공간복지 지원, 첨단보조기구 지원, 일자리 창출 및 자원봉사 활동 지원과 국제개발 협력 등을 실시하는 순수 비영리단체이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주요기사
이슈포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