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ICT
KT, 2018년 영업이익 1조 2,615억 원 달성

[뉴스비전e] KT는 2018년 연결기준(K-IFRS 1115호 신수익회계기준) 매출 23조 4,601억 원, 영업이익 1조 2,615억 원을 기록했다.

구 회계 기준으로 보면 매출은 전년 대비 1.6% 증가한 23조 7,517억 원을 기록했다. 

무선 서비스 매출은 감소했지만, 핵심 사업인 초고속인터넷과 IPTV 사업이 성장하고 그룹사 매출 기반이 확대되면서 서비스 매출은 3년 연속 20조 원을 돌파했다.

영업이익은 전년 대비 11.4% 감소한 1조 2,184억 원을 기록했다. 인건비 증가와 무선 매출 감소가 큰 영향을 미쳤다. 아현지사 화재로 인한 요금감면 비용은 4분기에 모두 반영됐다.

무선사업 매출은 선택약정할인과 취약계층 요금 감면 확대, 와이브로 서비스 종료로 전년 대비 2.3% 감소한 7조 409억 원이었다. 하지만 무선 가입자는 전년 대비 5.5% 늘어난 2,112만 명을 기록했다.

일반이동통신(MNO) 순증 규모는 91만 7,000명으로 전년 대비 17% 증가했고, 이 가운데 휴대전화 가입자 순증은 14만 명이었다.

유선사업 매출은 전년 대비 2.1% 감소한 4조 7,990억 원이었다. 유선전화 매출이 줄어든 반면 초고속인터넷사업이 성장하면서 매출 감소를 방어했다. 

특히, 기가인터넷 가입자 수는 전년 대비 95만 명 늘어난 489만 명으로 전체 인터넷 가입자의 56% 수준으로 성장했다. 초고속인터넷 매출은 기가인터넷 가입자 확대로 전년 대비 1.9%성장한 2조 501억 원을 달성했다.

미디어∙콘텐츠사업 매출은 전년 대비 9.4% 증가한 2조 4,492억 원이었다. IPTV 가입자는 전년 대비 38만 명이 늘어나 국내 최대 가입자 785만 명을 달성했고, 이를 기반으로 플랫폼 매출이 함께 성장하면서 별도 기준 IPTV 매출은 전년 대비 15.8% 성장한 1조 4,102억 원을 달성했다.

금융사업 매출은 전년 대비 2.4% 줄어든 3조 4,449억 원을 기록했고, 기타서비스 매출은 전년 대비 6.7% 증가한 2조 4,036억 원이었다.

KT 윤경근 CFO는 “KT만의 차별화된 서비스로 핵심 사업에서 고객 기반을 확대해 안정적인 실적을 올릴 수 있었다”며 “최고 수준의 5G 기술과 서비스로 5G 시장을 선도하겠다”고 말했다.

이장혁 기자  hymagic@nvp.co.kr

<저작권자 © 뉴스비전e,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이장혁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icon관련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