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ICT
LG유플러스, 네이버와 함께 척수장애인 가정에 AI스피커 및 U+IoT 기기 보급척수장애인 300가구에 일상 속 불편함 해소할 수 있는 U+우리집AI 스피커 및 U+IoT 서비스 3종 기기와 2년간 요금 지원
27일 하현회 LG유플러스 부회장(오른쪽 첫번째), 이찬우 한국척수장애인협회 사무총장(오른쪽 두번쨰),채선주 네이버 CCO(오른쪽 세번째)이 U+우리집AI•U+IoT 보급 전달판을 들고 기념촬영하고 있는 모습.<사진=LG유플러스 제공>

[뉴스비전e 박재형 기자] LG유플러스와 네이버는 용산사옥에서 한국척수장애인협회(회장 구근회)에 U+우리집AI 스피커를 비롯 AI리모컨 등 U+IoT 기기 3종을 보급하는 행사를 갖고, 척수장애인을 돕기 위해 적극 나선다고 27일 밝혔다.

LG유플러스는 척수장애인이 기상 및 취침 시 침대에서 몸을 일으켜 조명을 켜고 끄는 일부터 리모컨이 있어도 가전제품 조작에 어려움을 느끼고 있다는 한국척수장애인협회와의 인터뷰 및 설문조사 결과에 따라 네이버와 공동으로 U+우리집AI 스피커 및 U+IoT 기기를 보급하기로 했다.

LG유플러스는 U+우리집AI 스피커 300대와 네이버뮤직 이용권 및 ▲IoT 스위치 ▲IoT 멀티탭 ▲AI리모컨 총 3종의 U+IoT 기기와 2년간 요금을 지원한다. 이를 통해 척수장애인들은 네이버의 인공지능 플랫폼 ‘클로바’를 탑재한 스피커와 IoT 기기를 활용, 말 한마디로 간단히 댁내 조명을 제어하고, TV, 에어컨, 공기청정기 등 IoT 기능을 지원하지 않는 가전도 작동시킬 수 있게 됐다.

LG유플러스는 U+우리집AI 서비스에 척수장애인을 위한 맞춤형 기능을 추가할 계획이다.

척수장애인 12가정에 테스트베드를 운영하고 심층 인터뷰를 진행한 결과 척수 장애인들이 가장 필요로 하는 기능인 AI스피커를 통한 119 구조신고, 장애인 콜택시 호출 등을 개발할 예정이다.

행사에는 하현회 LG유플러스 부회장, 채선주 네이버 CCO(Chief Communication Officer), 한국척수장애인협회 이찬우 사무총장 및 척수장애인 인식개선센터 이원준 강사가 참석한 가운데 척수장애인 300가구에 U+우리집AI 스피커 및 U+IoT 기기를 보급하는 전달식을 가졌다.

행사에 참여한 하현회 부회장은 “거동이 어려운 척수장애인의 불편함을 해소하고 삶의 질을 향상 시킬 수 있는 U+우리집AI 스피커 및 U+IoT 기능을 추가 개발하는 한편, 보다 많은 척수장애인에게 서비스가 지원될 수 있도록 보급 사업을 확대하는 방안을 마련하겠다”고 밝혔다.

네이버 채선주 CCO는 “인공지능 기술의 발전에 힘입어, 기존 서비스에서 소외됐던 척수 장애인들께도 고도화된 서비스를 제공할 수 있게 됐다“며 “앞으로도 진정성을 담은 다양한 맞춤형 서비스를 전달할 수 있도록 지속적으로 힘쓸 것“이라고 말했다.

이찬우 한국척수장애인협회 사무총장은 “기술의 발전만큼 중증장애인의 삶도 비례하여 발전할 수 있는 좋은 시도라고 생각한다“고 소감을 밝혔다.

박재형 기자  jaypark@nvp.co.kr

<저작권자 © 뉴스비전e,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박재형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icon관련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