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distribution
경남제약, 뿌리는 무좀치료제 피엠쿨에어로솔에어로솔 타입으로 간편하고 위생적이며 빠른 건조가 장점
[경남제약 제공]

일반의약품 전문 제약사 경남제약(대표 김태현)이 손대지 않고 간편하게 뿌리는 무좀치료제 ‘피엠쿨에어로솔’을 출시했다.

‘피엠’은 1957년 출시된 경남제약의 창업제품으로 ‘국민의 발이 건강해야 나라가 산다’라는 일념으로 무좀으로 고통받던 국민들을 위해 개발돼 올해 61살을 맞은 국내 대표 무좀 브랜드다. 반세기 이상 한국인의 사랑을 가장 많이 받아온 경남제약의 효자품목이도 하다.

‘피엠쿨에어로솔’은 손에 묻혀 바르는 불편함을 최소화하고 무좀 부위를 만지지 않아 2차 감염의 우려도 덜어냈다. 에어로솔 타입이기 때문에 간편하고 위생적이며 빠르게 건조되어 사용 직후 바로 활동할 수 있어 편리하다.

또 작은 입자 형태로 분사되기 때문에 무좀 부위에 빠르게 흡수되어 빠른 증상 완화를 볼 수 있으며 거꾸로도 분사가 가능해 바르기 어려웠던 발바닥 무좀에도 쉽게 뿌릴 수 있다.

주요성분으로는 무좀의 원인균 발생을 차단하는 ‘테르비나핀염산염’을 비롯하여 국소마취 효과로 가려움과 통증 완화에 도움을 주는 ‘리도카인’, 가려움증을 완화하는 디펜히드라민, 무좀으로 인한 염증을 치료하는 에녹솔론 등 무좀 치료에 효과적인 4가지 복합성분이 추가되었다.

무좀균의 확실한 제거뿐만 아니라 가려움, 통증 등 무좀 증상을 효과적으로 개선시켜 준다.

경남제약은 "’피엠쿨에어로솔’은 무좀 부위에 손대지 않고 뿌리는 에어로솔 타입의 신개념 무좀치료제로 사용 시 간편하고 2차 감염 위험을 최소화한 제품이라며 간편하게 뿌리는 것 만으로 빠르고 강력한 무좀 치료 효과를 볼 수 있는 제품"이라고 밝혔다.

‘피엠쿨에어로솔’은 일반의약품으로 약국에서 구입할 수 있으며 질환 부위를 깨끗이 씻고 완전히 건조시킨 후 1일 1회 적당량을 뿌려주면 된다.

이현섭 기자  news@nvp.co.kr

<저작권자 © 뉴스비전e,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이현섭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icon관련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