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finance
KB손해보험, 시니어 전용 건강보험 선봬
[KB손해보험 제공]

[뉴스비전e 김광훈 기자] KB손해보험은 시니어를 위한 맞춤형 보험인 ‘KB The간편한 골든라이프건강보험’을 출시했다.

이 상품은 고령화 시대를 맞이해 80세 이후 직면하는 보장절벽 현상을 대비하고 노년을 든든하게 살아갈 수 있도록 상해사망·후유장해·암진단 등의 기본 보장과 중장년층 니즈가 높은 골절진단수술·상해수술·보이스피싱손해 등도 최대 85세까지 가입할 수 있다.

가입 후 100세까지 갱신 없이 보장되며, 치아 담보에 대해서도 75세까지 가입 가능하다. 골절진단비의 경우 등급에 따라 최대 500만원까지, 골절수술은 최대 300만원까지 보장한다.

‘KB The간편한 골든라이프건강보험‘은 시니어들을 위해 나이가 많거나 질병 이력이 있어도 손쉽게 가입할 수 있는 것이 장점이다.

간편심사형(1종) 선택 시 3개월 내 의사의 검사 소견 여부, 2년 내 입원 및 수술 이력, 5년 내 암 진단 및 치료 이력 등 3가지만 확인하면 가입이 가능하다.

질병 이력이 없는 고객의 경우 일반심사형(2종)을 선택하면 간편심사형(1종)보다 저렴한 보험료로 보장받을 수 있다.

또 중도환급금을 통해 노후자금도 지원한다. 중도환급형 가입 후 80세까지 생존 시 100만원부터 최대 500만원까지 골든라이프 축하금을 확정 지급한다.

이와 함께 ‘상조서비스’도 제공받을 수 있다. 이는 현물형 서비스로, 상해 및 질병사망 담보를 가입하면 물가가 상승하더라도 계약 당시 서비스 수준 그대로 제공받을 수 있으며 고객이 원할 경우 보험금으로도 지급할 수 있다.

보장 외에도 즐거운 노후를 위한 ‘크루즈여행 할인 서비스’도 제공한다. 업계 최초로 제공되는 이 서비스는 시중가 대비 20% 저렴한 금액으로 고품질의 크루즈여행을 즐길 수 있다.

크루즈여행은 본인 외에도 계약자 및 피보험자의 배우자, 양가 부모 및 자녀 모두 혜택을 받을 수 있다.

가입 나이는 중도환급형이 50세에서 최대 75세까지, 만기환급형이 50세에서 최대 85세까지이며 만기는 100세까지이다.

60세 고객이 간편심사 및 만기환급형으로 10년납 기본플랜 가입 시 월 보험료는 남자 2만3,000원, 여자 2만9,000원 수준이다.

KB손해보험 장기상품부 배준성 부장은 “새롭게 출시한 ‘KB The간편한 골든라이프 건강보험’은 기대 수명이 높아짐에도 불구하고 보험 가입 기회는 부족한 고객을 위해 개발한 시니어 전용 보험상품이다”며 “합리적인 상조서비스와 함께 갱신 부담 없이 주요 보장을 받을 수 있어 든든한 노후생활을 원하는 고연령층 고객들에게 필수품“이라고 말했다.

김광훈 기자  kkh777@nvp.co.kr

<저작권자 © 뉴스비전e,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김광훈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icon관련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