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distribution
대유위니아, 가정용 냉동고 첫 출시대우전자-위니아 스테이, 하이마트, 백화점서 구매
[대유위니아 제공]

[뉴스비전e 한혜빈 기자] 대유위니아가 가정용 냉동고를 처음 출시했다.

‘2018 위니아 냉동고’는 가정에서 사용 가능한 227L 용량이다. 가로 595㎜·세로 1,722㎜·깊이 632㎜로 중형 스탠드 김치냉장고 크기다.

선반식 2개와 서랍식 2개 등 총 7개의 수납공간으로 구성되어 있고, 얼음을 얼리고 저장하는 ‘트윈 아이스 메이커’도 갖췄다. 냉동 온도는 영하 16∼24도이고, 빠른 냉동이 필요할 때 사용하는 ‘쾌속냉동’ 기능도 지원한다.

소음 크기는 40㏈ 이하로 일반 가정에서 불편 없이 사용할 수 있다.

주방에서 편리하게 이용할 수 있도록 도어를 오른쪽과 왼쪽에 자유롭게 달 수 있고, 사용자 눈높이에 LED 디스플레이를 위치해 쉽게 조작할 수 있다.

대유위니아 관계자는 “국내 냉동고 시장은 지난해 12만 대에 이어 올해 14만 대를 넘어설 것으로 예상된다”면서 “이 중 가정용은 약 50%로 올해는 기록적인 폭염이 이어지면서 구매 문의가 크게 늘었다”고 말했다.

색상은 브라이트 실버로 가격은 70만9,000원이다. 대유위니아 전문점인 대우전자-위니아 스테이 전국 지점과 하이마트, 백화점 등에서 구매할 수 있다.

한혜빈 기자  bean@nvp.co.kr

<저작권자 © 뉴스비전e,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한혜빈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icon관련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