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경제 기업
하나생명-하나금융티아이, 하늘공원 내 공동 ‘ 행복 숲 ’ 조성
하나생명(대표 주재중)과 하나금융티아이(대표 박성호)는 서울 상암동 하늘공원에서 노을공원시민모임과 함께 나무심기 사회공헌 활동을 개최했다고 14일 밝혔다 <사진 / 하나생명>

[뉴스비전e 이진구 기자] 하나생명(대표 주재중)과 하나금융티아이(대표 박성호)는 서울 상암동 하늘공원에서 노을공원시민모임과 함께 나무심기  사회공헌 활동을 개최했다고 14일 밝혔다. 

양사 공동 주관으로 지난 주말 진행된 이번 행사는 하나생명 주재중 사장과 하나금융티아이 박성호 사장을 포함한 임직원과 가족 120여명이 참여하여 640여 그루의 나무를 심었다이외에도 주변 숲을 정리하는 환경 미화 작업은 물론행복 숲을 더욱 가치있게 조성하는 데에 보탬이 되어 달라는 의미로 노을공원 시민모임에 숲 조성을 위한 후원금을 기부했다.

이번 봉사활동은 2012년 이후 매해 각사가 관리하던 행복숲을 통합해 하나생명과 하나금융티아이가 함께 모여 공동으로 숲을 조성하고 서로 소통하고 교류하는 시간을 가졌다양사는 이번 관계사 콜라보 봉사활동을 계기로 하나생명-하나생금융티아이 행복숲을 공동으로 관리하고 넓혀나가는 등 다양한 사회공헌 활동을 진행 할 계획이다 

초등학생 딸과 함께 봉사활동에 참여한 한 임직원은 올해로 세번째 활동에 참여하는데이번에는 양사가 공동으로 참여하다보니 더 큰 부지를 관리하게 되어 숲을 더 체계적이고 아름답게 가꾸어야겠다는 책임감이 드는 것 같다며, 미세먼지로 신음하는 서울이 좀 더 푸르른 도시가 될 수 있도록 앞으로도 의미있는 활동에 적극 참여하겠다” 고 밝혔다

이진구 기자  newsvision-e@hanmail.net

<저작권자 © 뉴스비전e,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icon관련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