UPDATED. 2019-09-20 20:22 (금)
안철수의 '肉斬骨斷'... "낡은 진보ㆍ부패 청산해야"
상태바
안철수의 '肉斬骨斷'... "낡은 진보ㆍ부패 청산해야"
  • 김호성 기자
  • 승인 2015.09.07 08:59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국회 기자회견서 발언

[뉴스비전e 김호성 기자] 새정치민주연합 안철수 전 공동대표는 당 혁신과 관련, "낡은 진보나 당 부패를 과감하게 청산하고 결별하는 것이 '육참골단(肉斬骨斷) 혁신"이라면서 "육참골단이 정풍운동이고 야당 바로세우기"라고 말했다.

'육참골단'이란 자신의 살을 베어내 주고 상대의 뼈를 끊는다는뜻으로, 문재인 대표가 지난 5월 당 혁신을 다짐하며 내놓은 사자성어다.

안 전 대표는 이날 국회 기자회견에서 "낡은 진보 청산이나 당 부패 척결 문제는 시대적 흐름과 요구인데도 그동안의 당내 타성과 기득권에 막혀 금기시돼왔다. 이런 문제를 공론화하는 것이 당 혁신의 첫 걸음"이라며 이같이 강조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주요기사
이슈포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