UPDATED. 2021-04-19 14:08 (월)
에이치엘비생명과학, 신약연구소 오픈…연구소장에 김기환 상무
상태바
에이치엘비생명과학, 신약연구소 오픈…연구소장에 김기환 상무
  • 김태오 기자
  • 승인 2021.04.02 13:00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김기환 에이치엘비생명과학 신약연구소 소장[사진=뉴시스제공]
김기환 에이치엘비생명과학 신약연구소 소장[사진=뉴시스제공]

 

2일 에이치엘비생명과학(067630)이 경기 화성시 동탄신도시에 신약연구소를 오픈했다고  밝혔다.

에이치엘비생명과학은 지난달 19일 과학기술정보통신부에서 연구소 개설 승인을 받은 뒤 최근 운영승인도 받았다. 연구소는 동탄 엠타워 내 1672.4㎡규모로 이미 완공됐다. 세포배양실과 RNA분석실, 화학분석실 등 연구시설과 동물실험실 등으로 조성됐다.

회사측은 이곳에서 항암제 후보물질의 활성과 약표, 독성 등을 연구해 초기단계의 후보물질은 물론 임상단계의 혁신항암신약 개발을 본격 진행할 계획이다. 국내·외 대학과 국책연구소, 벤처 및 중견기업과 협력해 항암제 파이프라인도 확대할 방침이다.

신약연구소장은 에이치엘비생명과학 바이오사업본부장인 김기환 상무가 겸임한다. 김기환 신임 소장은 이화여대 약학과에서 박사학위를 받고 미국 미네소타 대학과 국립보건원 암연구소(NCI)에서 항암세포기작을 연구했다. 귀국 후 JW중외 신약연구소 책임연구원, JW크레아젠 연구소장, 현대약품 연구본부미래전략본부장 등을 역임한 전문가다.

김기환 신임소장은 "표적항암제 리보세라닙과 파이로티닙의 적응증을 확장하는 것은 물론 다수의 신규 항암제 파이프라인을 조기에 확보하겠다"며 "혁신 항암신약 개발의 산실이 되도록 매진할 것"이라고 말했다.

에이치엘비생명과학은 2017년 6월 위암 치료제의 희귀의약품 지정을 받고 미 식품의약국(FDA)에 NDA(신약허가신청)를 준비 중인 리보세라닙의 국내 판권을 갖고 있다. 지난해 9월 중국 항서제약에서 EGFR/HER2 억제제인 파이로티닙을 도입해 비소세포폐암 환자 150명을 대상으로 파이로티닙 글로벌 임상 3상을 국내에서 수행 중이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주요기사
이슈포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