UPDATED. 2020-11-24 02:41 (화)
엑소 찬열의 지인 폭로, 백현이 부정했다 "내 지인 누군데?"
상태바
엑소 찬열의 지인 폭로, 백현이 부정했다 "내 지인 누군데?"
  • 김소진 기자
  • 승인 2020.10.30 15:16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엑소 백현 트위터 캡처
엑소 백현 트위터 캡처

자신의 지인이라 주장한 누리꾼의 엑소 찬열 폭로에 엑소 백현이 입장을 밝혔다. 

백현은 30일 자신의 트위터에 "내 지인 누군데? (모기다 읏챠) 요녀석. 아 흔들흔들"이라는 글을 적었다. 자신의 지인이라 주장한 A씨의 폭로를 부정한 것으로 해석된다. 

◆ A씨 글 전문

넌 욕심도 욕심이지만 야망이 덕지덕지 붙어있는 친구였다. 
백ㅎ이로 인해 알게 됐던 너는 생각보다 좋은 녀석이라 생각했지만 들리는 소문이나 니가 하는 언행과 행동에서 역시 친구로만 지내는 게 딱 좋을 거다 생각했다. 
내 생각과 내 촉은 역시나 틀리지 않았다고 생각한다. 지금 이 상황은 다 너의 업보다. 
언제더라, 듣는 내가 인상이 절로 찌뿌려질 너의 언행들로 너에게 너 말하는 거 조심하라고 한 적이 기억난다. 
어차피 이래도 좋아해 줄 사람들은 날 좋아해준다고, 그래 기만이였다. 
널 좋아해주고 응원해주고 믿어주는 사람들에 대해 최소한에 예의도 없더라. 핸드싱크나 하면서 음악 운운하는 넌 진짜 음악에 소질 없는 거 인정 좀 해. 
주위에 진자 음악하는 지인들이 널 보면 비웃는다는 것도 좀 자각하고.
음악생활에 지장 주면 죽여버리겠다는 말 입에 달고 살던 너, 그 친구가 녹취했을 거라고는 상상도 못 했나보다.
어지간히 똥줄 탈 거다. 넌 제발 좀 남탓하기 전에 본인부터 돌이켜보고 반성부터 해. 
친구들에게 사과도 좀 하고. 
전화해서 나한테 이러쿵저러쿵 이야기하면 내가 옹호하면서 응해줄줄 알았어?
내 성격 뻔히 알면서 좋은 소리 못 들을 거 각오했었어야지. 
전화해서 애들 입단속부터 시킬려는 너는 아직 멀었다. 
ㅊ열아 제발 정신차려. 백ㅎ이도 너처럼은 안 살아...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주요기사
이슈포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