UPDATED. 2019-11-23 00:05 (토)
외교부 "미국 해상서 현대글로비스 운반선 전도…한국인 4명 구조 중"
상태바
외교부 "미국 해상서 현대글로비스 운반선 전도…한국인 4명 구조 중"
  • 김태오 기자
  • 승인 2019.09.09 01:01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 8일 미국 남동부 해상에서 전도된 현대 글로비스 소속 '골든레이'호 / 사진 = 뉴시스 ]
[ 8일 미국 남동부 해상에서 전도된 현대 글로비스 소속 '골든레이'호 / 사진 = 뉴시스 ]

[뉴스비전e]외교부는 8일 미국 남동부 조지아주 인근 해상에서 자동차 운반선이 전도된 사고와 관련, "우리 국민 4명에 대한 구조작업을 진행 중"이라고 밝혔다.

외교부에 따르면 이날 오후 4시10분께(한국 시간) 우리 기업 현대 글로비스 소속 '골든레이호(GoldenRay)'가 미국 조지아주 브룬스윅 항구로부터 1.6㎞ 거리의 해상(수심 11m)에서 좌현으로 80도 가량 선체가 기울어지는 사고가 발생했다.

이날 오후 11시(한국 시간) 현재 승선인원 24명 중 20명이 구조된 상태다. 이 중 우리 국민은 6명, 필리핀인은 13명, 미국 도선사 1명인 것으로 확인됐다.

미 해안경비대는 현재 사고선박 기관실에 있는 것으로 확인된 우리 국민 4명에 대한 구조작업을 진행 중이라고 외교부는 전했다.  
    
사고 직후 외교부는 주애틀랜타총영사관 담당 영사를 사고 현장에 급파했다. 또 해양수산부 등 관계당국과 협조해 선원구조와 사고 경위 파악과 우리국민에 대한 영사조력을 제공하고 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주요기사
이슈포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