UPDATED. 2019-10-18 19:18 (금)
21일 베이징 한일 외교장관 회담
상태바
21일 베이징 한일 외교장관 회담
  • 유가온 기자
  • 승인 2019.08.19 17:05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사진=뉴시스]
[사진=뉴시스]

오는 21일 중국 베이징에서 강경화 외교부 장관과 고노 다로(河野太郞) 일본 외무상이 한일 외교장관회담을 개최할 것으로 전해졌다.

19일 외교소식통에 따르면 강 장관과 고노 외무상은 21일 베이징에서 열리는 한일중 외교장관회의를 계기로 면담을 가질 예정으로 알려졌다.

이와 관련 외교부는 "한일중 외교장관회의를 계기로 한일 외교장관회담 개최를 추진하고 있다"며 "면담 일정은 조율 중"이라고 밝혔다. 

로이터통신은 일본 외무성 관계자를 인용해 강 장관과 고노 외무상이 21일 베이징에서 회담을 한다고 보도했다. 일본 외무성은 한일 외교장관회담 개최를 공식 확인하지는 않았다.

한일 외교장관회담이 성사되면 강 장관과 고노 외무상은 이달 초 태국 방콕에서 아세안(ASEAN·동남아국가연합) 관련 외교장관회의를 계기로 만난 후 약 3주만 이다.

한일관계의 분수령이 될 한일 군사정보보호협정(GSOMIA·지소미아) 연장 결정 시한(24일), 일본의 백색국가(수출우대국) 배제 조치 발효(28일) 등을 앞두고 열리는 최종 담판이 될 것으로 전망된다. 

한편, 강 장관은 한일중 외교장관회의에 참석하기 위해 오는 20일 오전 김포국제공항을 통해 베이징으로 출국한다고 외교부는 전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주요기사
이슈포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