이수앱지스, 러시아에 희귀질환 치료제 '애브서틴' 판매 허가 기대
상태바
이수앱지스, 러시아에 희귀질환 치료제 '애브서틴' 판매 허가 기대
  • 이현섭 기자
  • 승인 2019.07.17 17:58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이수그룹의 바이오제약 자회사 이수앱지스는 희귀질환인 고셔병 치료제 '애브서틴(Abcertin)'이 러시아보건부로부터 '희귀의약품' 지정을 받았다고 16일 밝혔다. 이 회사 경기 용인공장은 이미 러시아 산업통상부로부터 GMP(Good Manufacturing Practice) 승인도 획득했다. 이에 따라 '애브서틴'의 러시아 품목(판매)허가가 조만간 이뤄질 것으로 전망된다. 

고셔병은 인체의 필수 효소인 베타-글루코세레브로시다아제(β-Glucocerebrosidase)의 결핍으로 복합지방질이 축적돼 생기는 희귀 질환의 하나다. 이 병에 걸리면, 글루코세레브로시드라는 복합지방질이 분해되지 못해 비장, 간, 골수 등에 축적되면서 빈혈, 혈소판 감소, 간 비장 비대, 골수침윤 등의 증상을 보인다.

이수앱지스는 지난 2012년 세계에서 3번째로 고셔병 치료제 '애브서틴'을 개발했다. 관련 업계에 따르면 이수앱지스는 '애브서틴'의 러시아 수출을 위해 지난 2017년 현지 최고 제약사인 알-팜(R-Pharm)와 공급 계약을 체결한 뒤, 지난해 러시아 보건부에 품목(판매)허가를 신청했다. 러시아 보건부의 이번 '희귀의약품' 지정은 조만간 품목허가로 이어질 것이라는 게 전문가들의 기대다. 
이수앱지스 관계자는 "러시아는 고셔병 환자 치료를 위해 국가 입찰로 의약품을 구매하고 있다"며 "이른 시일 안에 품목허가를 받아 입찰에 나설 것"이라고 밝혔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주요기사
이슈포토